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복면가왕' 카세트소녀의 달달한 목소리 주인공은? '러블리즈 진'
알림

'복면가왕' 카세트소녀의 달달한 목소리 주인공은? '러블리즈 진'

입력
2018.06.10 16:54
0 0
러블리즈의 진이 복면가왕에 출연했다. MBC 방송 캡처
러블리즈의 진이 복면가왕에 출연했다. MBC 방송 캡처

그룹 러블리즈의 메인보컬 진이 복면가왕에서 노래 실력을 뽐냈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동방불패의 질주를 막기 위한 새로운 복면가수들의 노래가 펼쳐졌다.

1라운드 첫 번째 무대는 허스키한 목소리가 매력적인 CD 플레이어와 감미로운 목소리로 판정단의 귀를 사로 잡은 카세트소녀가 함께 소녀시대의 '런 데빌 런(Run Devil Run)'을 불렀다.

두 사람의 무대를 본 판정단은 기립 박수를 보내며 "가왕전을 방불케 한다"고 말했다.

불과 9표차로 1라운드 대결에서 패배해 얼굴을 공개하게 된 카세트소녀의 정체는 러블리즈의 진이었다.

달달한 목소리로 '남심 저격수'라는 평가를 받은 진은 태연의 '들리나요'를 부르며 얼굴을 공개했다.

진은 자동차 지나가는 소리를 흉내 내는 엉뚱한 면모를 보여 웃음을 샀다.

강이향 기자 2hyang@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