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세월호 추모곡 부른 가수 타니, 교통사고 사망
알림

세월호 추모곡 부른 가수 타니, 교통사고 사망

입력
2018.04.15 21:33
0 0

세월호 추모곡으로 데뷔했던 신인 가수 타니(21ㆍ본명 김진수)가 지난 14일 새벽 교통사고로 숨졌다.

15일 소속사 에이치오엠컴퍼니에 따르면 타니는 14일 새벽 오전 2시 29분쯤 전남 장흥군 조양리 영암-순천간 고속도로에서 목포 방면으로 주행하던 중 사고를 당했다. 이슬비가 내리면서 노면이 젖어 있는 상태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사고원인을 조사 중이다. 타니는 2016년 2월 세월호 희생자들을 추모하는 노래 '불망(不忘)-올웨이즈 리멤버(Always Remember)’로 데뷔했다. 지난 1월엔 취업준비생들을 노래한 신곡 ‘내일-어 배터 데이(A better day)’를 발표했다. 하반기 앨범 발매 작업을 준비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양승준기자 comeo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