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김재욱 아내 박세미, 시월드에 서러움 폭발 "내 편 없다" 눈물
알림

김재욱 아내 박세미, 시월드에 서러움 폭발 "내 편 없다" 눈물

입력
2018.04.13 09:07
0 0

김세미가 고된 시댁 생활에 지쳤다.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캡처
김세미가 고된 시댁 생활에 지쳤다.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캡처

개그맨 김재욱의 아내 박세미가 시댁에서 눈물을 흘렸다.

지난 12일 첫 방송된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박세미가 명절을 보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세미는 일 때문에 시댁에 오지 못하는 남편 대신 아이들을 챙기며 밖으로 나갔다.

박세미는 시댁에 도착하자마자 명절 음식을 만드느라 쉴 수 없었다. 밤에는 아이를 재우며 고달픈 하루를 보냈다. 아울러 박세미는 셋째 아이를 은근히 바라는 시어머니 때문에 정신적으로 스트레스를 받았다. 임신 8개월 만삭의 몸으로 명절 음식 만들던 사연도 빠지지 않았다.

결국 박세미는 울고 말았다. 그는 따뜻한 친정을 생각하며 시댁과 다른 분위기에 눈물 흘렸다. 그러나 김재욱은 일 끝나고 자정 넘어 집에 오자마자 지방에서 사온 술을 꺼내 보였다. 눈치 없이 신이 난 그에 박세미의 서러움은 더욱 깊어졌다.

박세미는 김재욱에게 "솔직히 생각해봐. 우리 집에 가면 오빠 일해? 안 하지? 앉아만 있지 않나. 근데 난 뭐야. 어제 하루 종일 힘들었다. 내 편이 하나도 없는 것 같다. 지금 홀몸이 아니고 임신 8개월이다"라며 울먹였다.

차유진 기자 chayj@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불청' 강수지, 김국진 무릎에 앉아 빼빼로게임 '입술 돌진'

서인영 '슈가맨2' 출연 소감 "부족해서 죄송, 행동으로 보여줄 것"

김제동, 이효리 라디오 섭외 요청에 "그 시간에 잔다"

[Hi #이슈]이종수 잠적 일주일째, 소속사 손도 놔버린 이유 뭘까

[Hi #이슈]"나는 대답하지 못했다" 이효리, 제주 4.3사건 위로하는 추모시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