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구속 여부 오늘 중 서류심사로 결정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명박 구속 여부 오늘 중 서류심사로 결정

입력
2018.03.22 10:14
0 0
이명박 전 대통령이 뇌물수수 협의 등으로 14일 오전 검찰에 소환되어 21시간의 조사를 마친 후 15일 새벽 서울중앙지검을 나서고 있다. 오대근기자 inliner@hankookilbo.com

법원이 이명박 전 대통령의 구속여부를 예정대로 22일 결정하기로 했다.

서울중앙지법 관계자는 “피의자(이 전 대통령) 본인의 심문 포기 의사가 분명한 만큼, 심문절차를 거치지 않고 구속영장 발부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원래 구속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는 영장전담판사가 피의자를 직접 대면해서 질문을 한 다음 서류 등을 검토해서 구속 여부를 결정하는데, 이 전 대통령이 출석을 하지 않기로 한 만큼 서류 심사만으로 구속영장의 발부ㆍ기각 여부를 결정하기로 한 것이다.

법원이 서류만으로 구속 여부를 판단하기로 한 만큼 이 전 대통령에 대한 구속 여부는 이날 밤 또는 다음날 새벽 결정될 예정이다.

당초 법원은 이날 오전 10시 30분 박범석 영장전담 부장판사 심리로 이 전 대통령의 영장실질심사를 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이 전 대통령 본인은 법정에 나오지 않겠다고 했고 변호인은 심사에 참석하겠다는 의사를 밝히면서 혼선이 빚어져, 이날 오전으로 예정됐던 대면심문은 취소됐다.

유환구 기자 redsu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