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팔꿈치 이상 無" 토론토 입단한 오승환 계약 조건 공개

알림

"팔꿈치 이상 無" 토론토 입단한 오승환 계약 조건 공개

입력
2018.02.28 09:47
0 0

토론토 유니폼 입은 오승환/사진=토론토 SNS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우여곡절 끝에 토론토 블루제이스 유니폼을 입은 프리에이전트(FA) 오승환(36)의 세부 계약 조건이 공개됐다.

토론토는 지난 27일(한국시간) 오승환의 영입을 공식 발표했다. 오승환의 계약 조건은 1년에 2019시즌에 대한 베스팅 옵션이 포함돼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018시즌에 조건을 충족하면 내년 계약이 연장되는 1+1년 계약이다.

미국 현지가 보도한 계약 세부 조건에 따르면 오승환의 2018년 연봉은 175만 달러이며, 2019년 250만 달러의 옵션이 붙었다. 2019년 옵션이 실행되지 않을 경우, 바이아웃 금액으로 25만 달러가 있다. 즉, 올해 1년 계약으로 끝나면 200만 달러를 보장받게 된다. 옵션은 40, 50, 60, 70경기에 등판할 때마다 12만5천 달러씩을 받고, 팀의 마지막 투수로 나온 경기가 25, 30, 35, 40경기가 될 때마다 12만5천 달러를 추가로 받는다. 45, 50경기를 마무리로 나서면 25만 달러씩을 챙긴다.

오승환은 28일 미국 플로리다 주 더네딘에 차린 토론토 스프링캠프에 도착했다. 22번의 파란색 유니폼을 입고 기념 촬영을 했으며 현지 매체와 인터뷰에서 건강 상태에 대해 밝혔다. 오승환은 "팔꿈치에는 전혀 문제가 없다. 몇차리 불펜피칭을 소화한 상태며 29일에 다시 불펜피칭을 할 계획이다. 피트 워커 투수 코치와 훈련하며 다음 훈련 계획을 짜겠다"라고 말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스완지 기성용-토트넘 손흥민 FA컵 8강서 격돌 가능성↑

[최지윤의 뻔한가요] '미스티' 김남주에게 손석희가 보인다

'지킬까, 뒤집을까' 우리은행-KB스타즈의 우승 전쟁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