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피겨 김규은-감강찬, 페어 쇼트 42.93점 '첫 올림픽 벽 높았다'
알림

피겨 김규은-감강찬, 페어 쇼트 42.93점 '첫 올림픽 벽 높았다'

입력
2018.02.14 10:40
0 0

김규은(왼쪽)-감강찬./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개최국 출전권으로 생애 첫 올림픽 무대에 선 한국 피겨 페어의 김규은(19)-감강찬(23) 조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피겨 개인전 페어 쇼트프로그램에서 42.93점을 획득했다.

김규은-감강찬은 14일 강릉아이스아레나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피겨 페어 쇼트프로그램에서 기술점수(TES) 21.04점에 예술점수(PCS) 22.89점, 감점 1을 합쳐 42.93점을 얻었다.

이날 김규은-감강찬의 점수는 지난 9일 단체전 쇼트프로그램(52.10점) 점수보다는 9.17점이나 낮고, 자신의 국제빙상경기연맹(ISU) 공인 최고점(55.02점)에는 무려 12.09점이나 못 미치는 기대 이하 결과다.

한편 페어 개인전에는 22개팀이 참가해 쇼트프로그램을 통해 프리스케이팅에 나설 16개팀을 정한다.

강릉=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부모의 나라ㆍ가족ㆍ최연소’ 클로이 김(金)을 관통한 키워드

[E-핫스팟] '박서준은 신의 한수?'…나영석PD가 밝힌 '윤식당' 시즌3

[가상화폐] 美·英 은행, 비트코인 등 신용카드로 구매 금지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