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노선영 1,500m 개인 올림픽 신기록, 최종 14위…금메달은 뷔스트
알림

노선영 1,500m 개인 올림픽 신기록, 최종 14위…금메달은 뷔스트

입력
2018.02.12 23:20
0 0

노선영/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여자 스피드스케이팅 대표 노선영이 1,500m 경기를 자신의 올림픽 신기록과 함께 최종 14위로 마쳤다.

우여곡절 끝에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출전한 노선영은 12일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여자 1,500m 경기에서 1분58초75를 기록했다. 공인 개인 최고기록(1분 56초 04)에는 미치지 못했지만 총 네 차례 출전한 자신의 올림픽 기록 중에선 가장 좋은 결과를 내며 27명의 선수 중 14위에 올랐다. 노선영은 지난 2016년 뼈암의 일종인 골육종으로 세상을 떠난 전 쇼트트랙 대표팀 故노진규의 친누나다. 경기 전 노선영은 "동생의 몫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날 5조 아웃코스에서 카자흐스탄 예카테리나 아이도바와 경주한 노선영은 첫 300m를 26초 44에 주파했다. 이후 700m~1,100m 구간을 30초87에 끊었고, 마지막 400m에서 스피드가 현저하게 떨어졌다.

금메달은 1분54초45를 기록한 네덜란드 이레인 뷔스트가 차지했다. 2위는 일본 다카기 미호(1분 54초 55), 3위 자리는 네덜란드 마릿 레인스트라(1분 55초 26)가 올랐다. 일본의 단거리 간판 고다이라 나오는 6위를 기록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알쏭달쏭 아이스하키, 女단일팀 조 편성 특혜? 사실은..

씨엘씨, 신보 '블랙 드레스' 콘셉트 티저 공개

LG전자 스마트폰, 라인업 재정비...반전카드는 '내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