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알림

클로이 김 ‘압도적 기량’으로 예선 1위

입력
2018.02.12 15:00
0 0
12일 강원도 평창군 휘닉스 스노 경기장에서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예선 경기에서 미국 클로이 김이 결승선으로 들어오며 환하게 웃고 있다. 연합뉴스
12일 강원도 평창군 휘닉스 스노 경기장에서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예선 경기에서 미국 클로이 김이 결승선으로 들어오며 환하게 웃고 있다. 연합뉴스

미국 스노보드 대표팀의 클로이 김(17)이 압도적 기량을 뽐내며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예선을 통과했다. 클로이 김은 12일 평창 휘닉스 스노경기장에서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예선 1ㆍ2차 경기에서 각각 91.50점과 95.50점으로 최고점수를 기록했다.

스노보드 하프파이프는 높이 6m, 길이 170m 가량의 반원통형 슬로프에서 고난도 공중묘기를 겨루는 종목으로 높이와 기술, 자세 등에 따라 점수가 갈린다. 클로이 김은 2000년 캘리포니아주에서 태어난 한국계 2세로 한국이름은 ‘김선’이다.

김치중 기자 cjkim@hankookilbo.com

12일 오후 강원 평창군 휘닉스 파크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예선에서 재미교포 클로이 김이 공중 연기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12일 오후 강원 평창군 휘닉스 파크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스노보드 여자 하프파이프 예선에서 재미교포 클로이 김이 공중 연기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