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C서울 윤일록, 일본 J리그 요코하마 F.마리노스 이적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FC서울 윤일록, 일본 J리그 요코하마 F.마리노스 이적

입력
2018.01.07 13:40
0 0

윤일록/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윤일록(25)이 일본 J리그 요코하마 F. 마리노스로 이적한다.

FC서울은 7일 "윤일록이 해외무대와 새로운 변화 향한 강한 열망을 보였고 구단이 이를 수용했다"고 밝혔다. 구단측은 윤일록 선수가 한 단계 도약을 위한 새로운 동기부여와 해외 무대에서 새로운 도전을 하고 싶다는 열망을 구단에 강하게 요청해옴에 따라, FC서울은 아쉽지만 선수의 이적을 받아들일 수 밖에 없었다고 덧붙였다.

윤일록은 지난 2013년부터 5년 동안 FC서울과 함께 했다. K리그 통산 205경기에 출전 31골 32도움을 기록하며 그동안 K리그를 대표하는 윙 포워드로 평가를 받아왔다.

2013년 동아시안컵에 국가대표로 데뷔했던 윤일록은 A매치(국가대표팀간 경기) 8경기에서 1골을 넣었다.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대표로 참가해 금메달을 목에 걸면서 병역특례 혜택을 받았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누가누가 잘할까, 2018시즌 10개 구단 관전 포인트는

[카드뉴스] 드디어 수도권 성화 봉송 시작! 류준열, 서강준, 위너 이승훈... 경기도 성화 봉송 주자는 누구?

한미FTA 개정협상 돌입…'자동차·농산물' 개방 vs 폐기 득과 실은?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