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강원 낮부터 한파 주춤
알림

강원 낮부터 한파 주춤

입력
2017.12.21 09:27
0 0

영서지역 눈 1㎝ 안팎 그쳐

오후부터 평년기온 회복 전망

20일 오후 퇴근길 무렵 강원 춘천시 사우삼거리 일대에 눈이 내리고 있다. 이날 눈은 빠른 속도로 동쪽으로 빠져나가 쌓인 눈은 많지 않았다. 연합뉴스
20일 오후 퇴근길 무렵 강원 춘천시 사우삼거리 일대에 눈이 내리고 있다. 이날 눈은 빠른 속도로 동쪽으로 빠져나가 쌓인 눈은 많지 않았다. 연합뉴스

강원지역에 한동안 몰아친 한파는 21일 오후부터 다소 주춤해 질 전망이다.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전날부터 이날 오전 7시 30분 현재까지 내린 눈의 양은 춘천 1.1㎝, 화천 1㎝, 양구ㆍ횡성ㆍ미시령 0.5㎝ 등이다. 전날 퇴근길 무렵 많은 눈이 내렸으나 눈구름대가 시간당 40㎞의 속도로 동쪽으로 빠져나가 쌓인 눈은 그리 많지 않았다.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화천 사내면 영하 14.2도, 설악산 영하 13.4도, 철원 김화읍 영하 13.3도, 평창 영하 10.6도를 보였다. 낮 기온은 강원 동해안 6∼8도, 내륙 2∼4도, 산간 영하 1∼2도 등으로 전날보다 2∼5도 가량 높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비교적 포근한 남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이 올라 차차 평년 기온을 회복하겠다”며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은 기온 분포를 보이겠다”고 예보했다.

박은성 기자 esp7@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