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냉부해’ 방탄소년단 진 “술 취하면 멤버들에 치댄다”
알림

‘냉부해’ 방탄소년단 진 “술 취하면 멤버들에 치댄다”

입력
2017.10.30 14:07
0 0

방탄소년단의 숙소 냉장고가 공개된다.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탄소년단의 숙소 냉장고가 공개된다.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방탄소년단의 진이 주사를 공개했다.

30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글로벌 아이돌 방탄소년단이 출연해 방송 최초로 숙소 냉장고를 공개한다.

앞서 녹화에서 방탄소년단 숙소 냉장고는 각 멤버들의 특성이 담긴 재료들로 눈길을 끌었다. 냉장고 속 식재료를 설명하던 진과 지민은 “냉장고 때문에 멤버들과 싸운 적이 있다”고 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진은 당시 멤버들의 행동에 화가 나 큰소리 쳤던 일화를 언급하며 울분을 토했다. 또한 진과 지민은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하지 않은 멤버들은 매너가 없다”며 저격해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지난 주 방송에서 데뷔 이래 최초로 ‘음주방송’을 한 방탄소년단 진과 지민은 본인의 주사를 솔직하게 밝히기도 했다. 특히 진은 “나는 술에 취하면 멤버들에게 치대고 ‘귀요미’가 된다”고 말했다. 바로 곁에서 주사를 지켜본 지민은 진의 주사로 인해 벌어졌던 에피소드를 폭로했다.

셰프 군단은 방탄소년단을 위해 ‘부모의 마음’으로 요리를 했다는 후문이다. 지켜보던 진과 지민은 “게임보다도 요리를 지켜보는 게 더 재밌다”며 눈을 떼지 못했다. 요리를 맛본 진과 지민은 자리에서 일어나 춤으로 음식의 맛을 표현하기도 했다.

강희정 기자 hjk0706@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요정이 된 사람들’, 요정의 모델이 된 윌리엄스 증후군

폴 뉴먼, 생전 시계 200억원 팔려... '나를 조심스럽게 운전해줘'

린제이로한, 하이틴 스타→마약·뺑소니·절도 사고뭉치 전락

린제이 로한, 한국인 하제용과 무슨 관계? 열애설 '솔솔'

송선미 측 "남편, 계획된 흉악 범죄에 의한 억울한 죽음"(공식)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