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 씨름 페스티벌, 14~15일 예빛섬에서 개최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2017 씨름 페스티벌, 14~15일 예빛섬에서 개최

입력
2017.10.13 08:42
0 0

대한씨름협회가 14일, 15일 이틀간 서울 반포한강공원 예빛섬 앞 특설씨름장에서 ‘2017 씨름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대한씨름협회가 주최하고 KBSN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재정 후원하는 이번 페스티벌은 야외에서 처음 진행되는 축제로 ‘놀이판1’, ‘놀이판2’, ‘씨름판’, ‘굿거리판’까지 4개의 ‘판’으로 열린다.

14일에는 개막식과 시민들을 대상으로하는 시민장사씨름대회가 펼쳐진다. 인기 걸그룹 ‘여자친구’의 축하공연도 있다. 15일엔 8월부터 ‘유소년 씨름스포츠클럽’을 통해 씨름을 접한 16개 팀 180여명의 유소년들이 개인전(남자6체급, 여자4체급)과 단체전 경기를 치른다.

이번 페스티벌은 씨름 외에도 여러 가지 부대이벤트(열기구체험, 에어바운스 놀이터, 문화체험존, 페이퍼토이 체험, VR체험, 페인스페인팅, 씨름놀이 체험존, 전통놀이 체험존)와 축하공연(선아예술단, 애니메이션크루, 여자친구, 에인보우 치어리딩, 마술공연), 영화상영(14일 오후 6시)을 할 예정이다.

대한씨름협회 박팔용 회장은 “처음으로 개최되는 2017 씨름 페스티벌에 많은 분들이 참석해 씨름을 즐기고 체험하길 바란다”며 “이번 페스티벌을 통해 씨름이 국민들에게 친숙하고 쉽게 다가갈 수 있는 스포츠가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김지섭기자 onion@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에서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