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백종원의 푸드트럭’ 윤아네 혹평 "원가-장사 개념 없어"
알림

‘백종원의 푸드트럭’ 윤아네 혹평 "원가-장사 개념 없어"

입력
2017.09.30 09:10
0 0

‘백종원의 푸드트럭’ 백종원이 도전자에게 혹평했다.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캡처
‘백종원의 푸드트럭’ 백종원이 도전자에게 혹평했다. SBS '백종원의 푸드트럭' 캡처

‘백종원의 푸드트럭’ 백종원이 도전자에게 혹평했다.

지난 29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푸드트럭’에서는 왕초보 부산편이 그려졌다.

이날 백종원은 참가자들의 리얼 장사 시뮬레이션을 준비했다. 40명의 손님을 준비해 도전자들을 당황시킨 것.

이후 백종원은 윤아네의 순대볶음과 노란반달곰을 주문했다. 윤아네는 “밤을 새서 준비했다. 10인분 밖에 판매하지 못한다. 서비스 메뉴다”라고 말했지만, 백종원은 “원가 개념, 장사 개념이 없는 것이다. 서비스 메뉴로 10인분만 팔 것을 뭐 하러 만드냐. 나머지 다른 사람들은 뭐가 되나”라며 조언했다.

차유진 기자 chayj@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이동건♥조윤희, 오늘 비공개 결혼식 "열심히 노력하며 살겠다"

워너원 김재환, 부모님 울린 ‘불후’ 첫 단독 무대

김수현, 10월 23일 현역 입대 "조용히 입소"(공식전문)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