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부해' 이국주, 원조 먹방 여신도 반한 15분 '요~으리'(종합)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냉부해' 이국주, 원조 먹방 여신도 반한 15분 '요~으리'(종합)

입력
2017.06.26 22:46
0 0

이국주가 '냉부해'에 출연했다. JTBC '냉장고를 부탁해' 캡처

'냉부해' 이국주가 원조 먹방 여신의 매력을 발산했다.

26일 밤 9시 30분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이국주와 김용만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국주는 "한식을 좋아해서 메인요리 재료가 많다. 최근에 장을 잘 못봐서 냉장고가 부실하며"며 냉장고를 공개했다.

하지만 이국주의 말과는 달리 다양한 고기부터 맥주, 밑반찬까지 다채로운 음식 재료가 등장했다. 이국주는 "이 정도는 누추하다. 부끄럽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국주는 면과 밥을 다 먹을 수 있는 요리를 원했다. 이재훈 셰프가 '렛츠고 짬짜면', 이연복 셰프가 '복면라왕'을 만들었다. 

이국주는 "떡볶이에 볶음짬뽕에 여러가지가 있는데 이상하지 않다. 이런 음식이 있는 것 같다"며 이재훈 셰프의 요리를 시식했다. 

이국주는 이어 "면은 이재훈 셰프 요리가 더 탱글했다. 그런데 완자가 정말 맛있다"고 이연복 셰프의 요리에 대해 말했다. 이재훈은 결국 중식 요리로 이연복 셰프를 꺾고 승리했다. 

이국주는 "이연복 셰프의 요리는 밥을 비볐을 때 반전이 있었다"고 이유를 밝혔다. 이재훈 셰프는 2연승을 기록했다.

이어 샘킴과 미카엘일 대결에 나섰다. 이국주는 "짜지 않다. 담백하다. 되게 고소하다. 자극적이지 않다"며 샘킴의 요리에 대해 말했다. 또한 "조금 짠 맛이 있긴 하다. 하지만 면이 추가되면 더 맛있을 것 같다"고 미카엘의 요리에 대해 말했다. 

이국주는 샘킴에게 한표를 던졌다. 샘킴은 "저는 이 요리에 잘 맞지 않는다"고 소감을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명희숙 기자 aud66@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Hi #이슈]'비긴어게인''효리네', 황금알 된 JTBC 신의 한 수

[화보]티아라 은정, 매혹적인 자태

스텔라 민희, 티저 이미지 속 아련한 눈빛+섹시 포즈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