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파수꾼' 이시영, 김영광 비난 "남 인생 짓밟은 인간"
알림

'파수꾼' 이시영, 김영광 비난 "남 인생 짓밟은 인간"

입력
2017.06.20 22:13
0 0

이시영이 자수를 했다. MBC '파수꾼' 캡처
이시영이 자수를 했다. MBC '파수꾼' 캡처

'파수꾼' 멤버 이시영-김슬기-키가 김영광의 정체를 밝히기 위해 강수를 뒀다. 

20일 밤 10시 방송한 MBC 수목드라마 '파수꾼'에서는 조수지(이시영 분)가 장도한(김영광 분)의 정체를 밝히기 위해 노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조수지는 장도한을 찾아간 뒤 자수했다. 조수지는 경찰 이순애 팀장에게 전화를 건 후 기다리겠다고 말했다. 

장도한은 "내가 잡히면 너도 끝이야. 나한테 협박 안 통한다"고 말했지만 조수지는 "네가 무슨 짓을 계획했는지 처음부터 다 말해. 우리 모은게 윤승로에게 복수하기 위한 것이였지?"라며 끝까지 몰아붙였다. 

이에 장도한은 "윤승로는 내가 아니어도 일을 저질렀을 인물이다"라며 잘못을 뉘우치지 않았고, 조수지는 "넌 윤승로와 똑같은 인간이야. 네 목적을 위해 남의 인생을 짓밟고도 그게 잘못인지 모르지"라고 비난했다.

이주희 기자 leejh@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죽으면 진실은 밝혀지는 법" 에이미, 자살 암시 글 SNS 게재

하민호 "유선호에 덮어 씌우기, 따돌림, 성희롱 다 사실 아니다"(전문)

윤손하 아들 사건 보도 기자 "유일하게 사과한 학부모였다"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