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효리네 민박’ 역시 서열 1위 이효리 ‘회장님 포스’
알림

‘효리네 민박’ 역시 서열 1위 이효리 ‘회장님 포스’

입력
2017.06.20 17:22
0 0

‘효리네 민박’이 오는 25일 처음 방송된다. JTBC
‘효리네 민박’이 오는 25일 처음 방송된다. JTBC

‘효리네 민박’ 측이 1회 예고 영상을 통해 주요 출연진의 서열을 깔끔하게 정리했다.

JTBC ‘효리네 민박’ 측은 20일 1회 예고영상을 공개하고 주요 출연진의 캐릭터를 잡았다. 두말 할 것 없이 서열 1위는 이효리, 2위는 이상순, 아이유는 안타깝게도 서열 3위 ‘일순이 직원’으로 분류됐다. 

제작진은 이 영상에서 이효리를 민박집의 ‘카리스마 회장님’으로 명명했다. 말 그대로 영상 속 이효리는 “내 밑으로 헤쳐모여”를 외치며 직원들을 호령했다. 흥에 취해 춤을 추고, 핑클 시절 히트곡 ‘루비’를 부르며 청소를 하고, 틈만 나면 온 몸을 흔들며 댄스본능을 과시해 보는 이들을 웃게 만들었다.

이상순에게는 ‘믿음직한 사장님’이라는 수식어가 붙었다. 역시 수식어에 걸맞게 장작을 패고, 잔디를 깎으며, 막힌 변기까지 뚫는 등 집안 곳곳을 본인의 손으로 직접 정비하는 듬직한 모습을 보여줬다. 

‘일순이 직원’ 아이유는 꾸벅꾸벅 졸다가도 이효리가 부르는 소리에 뛰어 들어가 설거지를 하는 등 ‘짠내 나는’ 막내의 모습을 보였다. 자신의 키보다 높은 건조대를 사용하기 위해 뒤꿈치를 들어 올리는가 하면, 무거운 이불 빨래를 들고 기우뚱거리며 궂은 일을 도맡아 했다. 이효리로부터 “퇴근해도 된다”는 말이 떨어질 때면 “그럴까요”라고 반색하며 곧장 현장을 떠나 웃음을 자아냈다.

그 외에도 이번 예고영상에는 다양한 개성을 가진 일반인 민박객들의 면면이 일부 공개돼 고정 출연자들과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게 만들었다.

‘효리네 민박’은 제주도의 민박집에서 효리 부부와 직원 아이유, 그리고 민박객이 함께 하는 모습을 통해 자연스러운 재미를 끌어내는 리얼예능이다. 이효리와 이상순이 실제 거주하는 제주도 집을 민박집으로 흔쾌히 오픈했다. 가수 아이유가 민박집의 직원으로 합류해 이효리와 이상순을 돕는다. 오는 25일 저녁 8시50분 첫 방송.

강희정 기자 hjk0706@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하민호 "유선호에 덮어 씌우기, 따돌림, 성희롱 다 사실 아니다"(전문)

윤손하 아들 사건 보도 기자 "유일하게 사과한 학부모였다"

크라운제이 "보증사기 때문에 5년간 활동 중지"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