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FA 최대어 이정현, 역대 최고 몸값으로 KCC행
알림

FA 최대어 이정현, 역대 최고 몸값으로 KCC행

입력
2017.05.23 13:27
0 0

▲ 이정현/사진=KBL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FA(프리 에이전트) 최대어' 이정현(30)이 KBL 역대 개인 최고 보수액으로 전주 KCC 유니폼을 입는다.

KBL은 23일 '이정현이 KCC와 보수 총액 9억2000만원(5년, 연봉 8억2,800만원, 인센티브 9,200만원)에 계약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9억2000만원은 KBL 역대 최고 보수다. 종전 기록은 2015-2016 서울 삼성 문태영의 8억3000만원이었다.

한편, 이민재는 안양 KGC인삼공사와 계약기간 1년, 보수 총액 3,500만원(연봉 3,200만원, 인센티브 300만원)에 계약하기로 결정했다.

앞서 서울 삼성 유니폼을 입기로 한 김동욱과 이정현, 이민재는 오는 25일 오전 10일 KBL센터에서 일괄 계약을 체결한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박근혜 재판 중계' 8시 30분 구치소 출발 9시 법원 도착 예정

정미홍, 세월호 이어 '5.18 유공자' 비하...'막말 아이콘'

테이저건, '호흡곤란, 혈압저하증세' 빈번하나 사용 권장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