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봄나들이에 주말 고속도로 막혀요”
알림

“봄나들이에 주말 고속도로 막혀요”

입력
2017.03.17 13:06
0 0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오는 3월 셋째 주 주말 고속도로는 봄나들이 차량이 늘면서 다소 혼잡할 것으로 보인다.

17일 한국도로공사에 따르면 전국 고속도로 예상 교통량은 토요일인 18일 466만대, 일요일인 19일에는 394만대로 추산됐다. 수도권을 빠져나가는 차량은 18일 42만대, 19일 수도권으로 들어오는 차량은 34만대로 전망됐다.

예상 최대 소요 시간은 18일 서울에서 대전까지 2시간30분, 부산까지 4시간50분, 광주까지 3시간50분, 강릉까지는 3시간10분이 걸릴 것으로 예상됐다. 최대 혼잡 예상 구간으로는 오전 11시 서해안고속도로 발안~서해대교 구간과 같은 시각 영동고속도로 용인~양지터널 구간이 꼽혔다.

19일에는 서울 도착 기준 대전에서 2시간, 부산에서 4시간40분, 광주에서 3시간50분, 강릉에서 3시간30분이 걸릴 것으로 예측됐다. 상경길은 오후 4시쯤 경부고속도로 천안~입장휴게소 구간과 오후 5시쯤 서해안고속도로 당진~서평택분기점 구간이 가장 혼잡할 것으로 추정됐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봄철에는 차량 화재가 많이 발생하는 만큼 차량배선 상태나 연료계통, 점화장치를 미리 점검하고 인화성 물질을 차내에 두지 말아야 한다”고 말했다.

변태섭 기자 libertas@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