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구미서 탄핵반대집회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경북 구미서 탄핵반대집회

입력
2017.03.06 14:52
0 0

남유진 구미시장도 참가

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 등 보수단체가 6일 경북 구미시내 구미역 앞에서 대통령 탄핵기각을 위한 국민총궐기운동본부 회원 4,0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탄핵반대 태극기 집회를 하고 있다. 추종호기자 choo@hankookilbo.com
박근혜를 사랑하는 모임 등 보수단체로 구성된 대통령 탄핵기각을 위한 국민총궐기운동본부(탄기국) 회원 4,000여 명이 6일 경북 구미시내 구미역 앞에서 탄핵무효를 외치며 집회를 하고 있다. 추종호기자 choo@hankookilbo.com

박근혜 대통령 지지 단체인 대통령 탄핵 기각을 위한 국민총궐기본부는 6일 오후 2시 경북 구미시 원평동 구미역 앞에서 대규모 탄핵 반대 집회를 열었다.

김진태, 백승주, 장석춘 국회의원과 남유진 구미시장, 보수단체 회원 4,000여 명 등이 참석했다.

이들은 태극기를 흔들며 “구미의 딸, 박근혜 대통령을 반드시 지켜내기 위해 국민들이 일어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집회를 마친 참가자들은 태극기를 흔들며 탄핵 무효, 특검 해체 등의 피켓을 들고 구미역과 원평사거리를 왕복하는 2.1㎞ 구간을 행진했다.

추종호기자 choo@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