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염경엽 전 감독, '단장'으로 'SK행'
알림

염경엽 전 감독, '단장'으로 'SK행'

입력
2017.01.17 10:26
0 0

▲ 염경엽 SK 신임 단장/사진=한국스포츠경제 DB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염경엽(49) 전 넥센 감독이 SK 신임 단장으로 선임됐다.

SK는 17일 "염경엽 SK 신임 단장과 3년 계약을 했다'고 밝혔다. 무성한 소문 끝에 결국 SK행을 택했다.

염 신임 단장은 지난 2013년부터 넥센 사령탑에 올라 팀을 이끌었다. 당시 넥센은 만년 최하위였던 팀이었다. 하지만 지휘봉을 잡은 염 신임 단장은 지난해까지 4년 연속 팀의 포스트시즌 진출을 이뤄내면서 젊은 감독 돌풍을 일으켰다. 하지만 지난 시즌 중 차기 SK 감독 내정설이 야구계를 흔들었고, 준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한 직후 돌연 자진사퇴했다. 당시 SK와 염 신임 감독은 차기 감독설에 대해 극구 부인했다.

하지만 지난해 연말 민경삼 전 SK 단장이 옷을 벗은 후 염경엽 신임 단장이 SK에 합류하게 됐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

[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노유정 전남편, 이영범과 외도 동료 여배우 누구? '지금도 많은 사랑…'

문재인, 엄동 설한에도 장갑 끼지 않는 이유? '이러니 반할 수밖에'

신문선 아들, '욕설 도배' 악플러 반성하게 만든 글 보니…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