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50대 이상이 전체 근로인구 40% 차지…첫 1,000만명 돌파
알림

50대 이상이 전체 근로인구 40% 차지…첫 1,000만명 돌파

입력
2016.11.21 08:44
0 0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50대 이상 취업자가 1,000만명을 돌파했다. 전체 취업자 대비 비중도 40%에 육박했다. 은퇴 시기에 다다르거나 은퇴기가 지나고도 노후 준비를 위해 일터에 머무는 중년·고령층이 늘어나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21일 통계청에 따르면 올 2분기 50대 이상 취업자는 1년 전보다 27만2,000명 늘어난 1,008만1,000명을 기록했다. 분기 기준으로 50대 이상 취업자가 1,000만명을 넘은 것은 처음이다.

올해 3분기에도 50대 이상 취업자는 32만5,000명 증가한 1,021만1,000명으로 1,000만 명대를 유지했다.

그간 50대 이상 취업자는 꾸준히 늘어나는 모습을 보였다.

10년 전인 2006년 2분기만 해도 649만4,000명, 3분기 649만3,000명이던 50대 이상 취업자는 2008년 2분기(709만2,000명)에 분기 기준으로 700만명, 2011년 2분기(818만3,000명)엔 800만명을 각각 처음으로 돌파했다.

2013년 2분기엔 910만3,000명으로 900만명을 넘어서더니 3년 만에 1,000만 명대를 보였다.

구체적으로 50대 취업자가 2006년 3분기 388만9,000명에서 올 3분기 612만6,000명으로 223만7,000명(57.5%) 늘었고 60대 이상은 260만4,000명에서 408만5,000명으로 148만1,000명(56.9%) 늘었다.

취업자 증가 속도가 빠르다 보니 전체 취업자에서 50대 이상이 차지하는 비중도 가파르게 늘고 있다.

50대 이상 취업자는 올해 3분기 38.5%를 차지했다.

10년 전인 2006년 3분기(27.9%)보다 10%포인트 이상 확대됐다.

50대 이상 취업자가 빠른 속도로 늘어나는 것은 이 연령대 인구가 늘어나고 있어서다.

한국전쟁 후 형성된 베이비붐(1955∼1963년생) 세대도 이 연령대에 해당한다.

9월 기준으로 볼 때 50대 인구는 820만1,000명으로 1년 전보다 11만3,000명, 60세 이상은 996만9,000명으로 47만5,000명 늘었다.

인구가 감소한 30대(-8만8,000명), 40대(-5만6,000명)와는 대조적이다.

남상욱 기자 thoth@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