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朴 대통령, 검찰이 필요하다면 조사 받을 것”

이전기사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이정현 “朴 대통령, 검찰이 필요하다면 조사 받을 것”

입력
2016.11.03 15:54
0 0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3일 오후 본회의를 마치고 서울 여의도 국회 당대표실에서 취재진의 질의에 답하기 위해 자리로 향하고 있다.뉴스1

이정현 새누리당 대표가 3일 기자간담회에서 박근혜 대통령 수사와 관련, “청와대에서 (검찰이)필요하다면 박 대통령이 조사를 받는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알고 있다”며 “조사라는 것은 검찰이 필요로 하면, 또 요건이 되어야 하는 것이며 자발적으로 어떻게 하는 것은 아니다”고 말했다. 원론적으로는 수사가 가능하지만 먼저 검찰의 수사상 판단이 필요하다는 얘기다.

청와대 관계자도 “수사가 어떻게 진행되는지 상황을 봐서 결정할 문제이며, 지금 정확한 입장을 정한 단계는 아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대통령 수사라는 게 여러 전례와 절차가 있으니, 지금은 상황을 지켜 보겠다는 게 청와대의 입장이다”면서 “현 시점에서 수사에 응하지 않겠다고 할 수도 없지 않느냐”고 설명했다.

정치권 일부에서는 박 대통령이 검찰 수사를 자청하는 발표를 할 수 있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이날 임명된 한광옥 청와대 비서실장은 최순실 게이트에 대해 “확실하게 수사해야 한다”고 말했으나 대통령 직접 수사는 언급하지 않았다.

정승임기자 choni@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기사가 저장 되었습니다.

기사저장이 취소 되었습니다.

한국일보가 직접 편집한 뉴스 네이버엣도 보실 수 있습니다. 뉴스스탠드에서 구독하기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