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원배(앞줄 오른쪽 첫번째) 서창산업전무가 4일 이권화 전의면장에게 빨래방 사업지원성금을 전달하고 있다. 세종시 제공

세종시에서 식품가공개발을 하는 ㈜서창산업은 4일 전의면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 달라며 200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

전의면은 기탁받은 후원금으로 지역 독거노인과 장애인 가구 등의 세탁을 돕는 ‘뽀송뽀송 빨래방’에서 사용할 빨래 건조기를 구입할 예정이다.

서창산업 최윤묵 대표는 지난 2013년 1억원 이상 고액 기부클럽인 ‘아너소사이어티’의 첫 회원에 이름을 올리는 등 꾸준한 기부활동을 이어오고 있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회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