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전세가율 무서워 '덜덜' … 신축빌라로 안정 찾는 수요 늘어
알림

전세가율 무서워 '덜덜' … 신축빌라로 안정 찾는 수요 늘어

입력
2015.11.05 09:55
0 0

'전세가율'이 무섭게 뛰고 있다. 서울 평균 전세가율은 지난달 사상 처음으로 70%를 돌파하였다. 집 없는 사람에겐 공포가 아닐 수 없다.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10월 서울 아파트 평균 전세가율은 70%로 전달보다 0.2% 오르며 처음으로 70%대에 진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한국감정원이 전세가율 집계를 시작한 2012년 1월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서울 일부 자치구와 개별 단지 가운데 전세가율이 70% 이상을 기록한 곳은 있었지만 서울 전체 평균 전세가율이 70%를 넘은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울 아파트 평균 전세가율은 2012년 1월(54.3%) 이후 매월 상승세를 이어왔으며 올해만 3.8%포인트 상승했다.

이처럼 전세가율이 계속 오름에 따라 세입자의 매매전환현상으로 매매가도 덩달아 상승 중이다. 한국건설산업연구원(이하 건산연)의 `2016년 건설, 부동산 경기전망 세미나'에 따르면 내년 주택 매매가격 상승률은 2~3%로 오름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측했다.

내년 국내 주택 매매가격은 2~3%, 전세가격은 4%가량 오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며 서울거주부담이 또다시 증가하고 있다. 부동산 전문가들은 전세난에 따른 실수요자의 매매전환, 저금리 등으로 집값 상승세가 이어지겠다고 분석했다.

이처럼 서울살이가 더욱 힘겨워지는 상황가운데 아파트보다 저렴한 다세대, 연립주택의 매매로 안정을 찾는 사람들이 증가하고 있다. 특히 신축빌라가 인기다. 무인택배함, 지정주차장, 첨단보안설비 등 시설이 아파트와 차이가 없을 정도이고 학군, 교통, 생활인프라가 뛰어난 지역은 분양열기가 치열하다.

빌라를 분양 받기 전 몇 가지 주의할 점을 숙지한다면 경제적이고 합리적인 주거마련에 성공할 수 있다. 빌라 같은 공동주택은 사업주체가 하자보수 책임이 있고 하자의 범위, 하자의 담보책임기간 등 주택법령에 정해져 있기 때문에 주택에 하자가 발생했다면 하자담보 책임기간 내에 사업주체에 보수를 청구할 수 있다.

아파트와 달리 빌라는 보통 개인이나 소규모 건설업체가 판매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입주 후 하자보수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 이러한 문제를 보완하기 위해 '하자보수 보증금제도'가 시행되고 있어 알아두는 편이 좋다.

부동산과 건물에 대해 전문가가 아니라면 분양 시 혼란을 겪을 것이다. 이에 신축빌라를 분양 받을 때는 분양전문업체를 통해 상담을 요청하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법인사업자인지, 빌라들을 돌아볼 수 있는지, 허위매물은 없는지 알아본 후 전문 분양업체를 선정하는 것이 좋다.

신축빌라 분양정보사이트( <a href="http://www.1800-1076.com">http://www.1800-1076.com/</a> )를 이용하는 것을 추천한다. 매물추천과 실시간 상담이 이루어지고 있으며 지역별, 입주금별, 구조별로 검색할 수 있어 분양초보자들에게 큰 도움을 주고 있다는 평이다.

또한 개인상황에 맞춘 컨설팅을 제공해 유용하다. 각 분야 전문가들을 통해 안전하게 분양을 받을 수 있게 도움을 주며 직접 여러 빌라들을 돌아 보고 선택할 수 있어 만족도가 높다. 다음은 최근 떠오르고 있는 매매 지역이다.

서울은 영등포구, 강서구( 화곡동, 내발산동, 등촌동, 염창역), 구로구( 오류동, 온수역, 개봉동, 고척동 ), 금천구( 독산동, 시흥동 ), 관악구( 신림역, 봉천동 ), 강동구( 천호동, 성내동 ), 동작구(사당동, 상도역, 남현동, 상도동 ), 양천구( 목동역, 신월동, 신정동 ) 이 인기다.

강북은 성북구( 고려대역, 하월곡동, 종암동, 정릉동 ), 노원구( 공릉동, 상계동 ), 광진구( 중곡동, 군자동 ), 강북구( 번동동, 수유동, 우이동, 미아역 ), 중랑구( 망우역, 신내동, 상봉동, 중화동, 면목동 ), 도봉구( 방학동, 창동, 쌍문동 ), 동대문구 ( 답십리역, 이문동, 휘경동, 용두역, 청량리동, 제기동, 전농동 ), 서대문구( 북가좌동, 홍은역, 홍제동 ), 마포구( 망원동, 홍대입구역, 서교동, 합정동 )은평구 ( 불광역, , 대조동, 신사동, 구산동, 역촌동, 갈현동, 응암역 )가 신축빌라로 핫하며

인천, 경기도는 안양, 일산( 탄현동, 덕이동, 대화역 ), 파주( 야동동 ), 고양시( 내유동, 관산동 ), 인천 남동구( 간석동, 만수동, 구월동 ), 인천 부평구( 부평역 ),의정부( 호원동, 가능동 ), 부천 소사구 ( 괴안동, 송내동, 소사본동, 심곡본동 ), 김포, 부천 오정구( 고강동,오정동, 원종동 ), 인천 계양구( 계산동 ), 인천 남구( 숭의동, 도화동, 주안동 ), 인천 서구( 마전동, 연희동, 당하동, 검암동 ), 부천 원미구( 도당동, 춘의동, 중동역, 상동역, 역곡역, 원미동, 심곡동 ), 군포가 주목 할만 하다.

위 지역을 포함한 신축빌라에 대한 더욱 자세한 정보들은 전문중개업체의 어플리케이션 또는 홈페이지( <a href="http://www.1800-1076.com">http://www.1800-1076.com/</a> )를 통해 정보를 제공 받을 수 있으며 1:1 맞춤상담서비스가 진행 중이다.

한국스포츠경제 master@sporbiz.co.kr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