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지구촌 오늘(151029)
알림

지구촌 오늘(151029)

입력
2015.10.29 16:28
0 0
28일(현지시간) 터키에서 고무보트를 타고 에게해를 건너던 난민보트가 전복돼 최소 어린이 4명, 어른 5명이 사망한 가운데 의사 등이 구조된 아기에게 심폐소생술을 시도하고 있다. 국제이주기구(IOM)에 따르면 올해 지중해를 건넌 70만명의 난민 중에 그리스에 도착한 난민은 총 56만 명으로 알려졌으며 이중 3천257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AP 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터키에서 고무보트를 타고 에게해를 건너던 난민보트가 전복돼 최소 어린이 4명, 어른 5명이 사망한 가운데 의사 등이 구조된 아기에게 심폐소생술을 시도하고 있다. 국제이주기구(IOM)에 따르면 올해 지중해를 건넌 70만명의 난민 중에 그리스에 도착한 난민은 총 56만 명으로 알려졌으며 이중 3천257명이 사망한 것으로 알려졌다. AP 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오키나와현의 미군기지 이전에 대한반발에도 불구하고 공사를 강행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29일(현지시간) 오키나와현 나고의 미군기지 캠프 슈왑 정문 앞에서 경찰들이 연좌 시위를 하던 시위자들에 대한 해산을 시도하고 있다. 나고=AP 연합뉴스
일본 정부가 오키나와현의 미군기지 이전에 대한반발에도 불구하고 공사를 강행하기로 결정한 가운데 29일(현지시간) 오키나와현 나고의 미군기지 캠프 슈왑 정문 앞에서 경찰들이 연좌 시위를 하던 시위자들에 대한 해산을 시도하고 있다. 나고=AP 연합뉴스
중국을 방문한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29일(현지시간) 베이징의 인민대회당 앞에서 리커창 총리와 함께 공식 환영행사에 참석해 의장대 사열을 받고 있다. 베이징=AP 연합뉴스
중국을 방문한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가 29일(현지시간) 베이징의 인민대회당 앞에서 리커창 총리와 함께 공식 환영행사에 참석해 의장대 사열을 받고 있다. 베이징=AP 연합뉴스
다음달 1일 총선을 앞두고 터키 경찰이 앙카라시 코자 이펙 소유 언론사(카날투르크TV, 부균TV)에 무장 진입해 언론 통제 강화에 나서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28일(현지시간) 이스탄불에서 경찰들이 반정부 성향의 언론사에 진입을 하고 있다. 이스탄불=AP 연합뉴스
다음달 1일 총선을 앞두고 터키 경찰이 앙카라시 코자 이펙 소유 언론사(카날투르크TV, 부균TV)에 무장 진입해 언론 통제 강화에 나서 논란이 일고 있는 가운데 28일(현지시간) 이스탄불에서 경찰들이 반정부 성향의 언론사에 진입을 하고 있다. 이스탄불=AP 연합뉴스
2012년 10월 말 뉴저지와 뉴욕 등 동북부 일원에 큰 피해를 안긴 허리케인 샌디 피해 3주년을 앞두고 27일(현지시간) 미 뉴욕 브리지 포인트 지구의 새로 건설된 주택 앞에 빨래가 널려 있다. 당시 허리케인 샌디로 인해 브리지 포인트에서 주택 220여채가 침수되어 완전히 부서졌으며 다른 135여채는 대형 화재로 전소되었다. AP 연합뉴스
2012년 10월 말 뉴저지와 뉴욕 등 동북부 일원에 큰 피해를 안긴 허리케인 샌디 피해 3주년을 앞두고 27일(현지시간) 미 뉴욕 브리지 포인트 지구의 새로 건설된 주택 앞에 빨래가 널려 있다. 당시 허리케인 샌디로 인해 브리지 포인트에서 주택 220여채가 침수되어 완전히 부서졌으며 다른 135여채는 대형 화재로 전소되었다. AP 연합뉴스
네팔에서 군주제가 폐지된지 7년 만에 첫 여성 대통령이 탄생한 가운데 28일(현지시간) 카트만두의 의회에서 2대 대통령으로 선출된 통합마르크스레닌주의 네팔공산당의 비디아 데비 반다리 부총재가 손을 흔들고 있다. 카트만두=EPA 연합뉴스
네팔에서 군주제가 폐지된지 7년 만에 첫 여성 대통령이 탄생한 가운데 28일(현지시간) 카트만두의 의회에서 2대 대통령으로 선출된 통합마르크스레닌주의 네팔공산당의 비디아 데비 반다리 부총재가 손을 흔들고 있다. 카트만두=EPA 연합뉴스
필리핀 마닐라 남부 파라냐케 시의 주거지역에서 29일(현지시간) 대형 화재가 발생한 가운데 한 시민이 가재도구를 보트에 싣고 긴급하게 대피하고 있다. EPA 연합뉴스
필리핀 마닐라 남부 파라냐케 시의 주거지역에서 29일(현지시간) 대형 화재가 발생한 가운데 한 시민이 가재도구를 보트에 싣고 긴급하게 대피하고 있다. EPA 연합뉴스
미군의 무인 정찰선이 28일(현지시간) 미 메릴랜드 주의 기지에서 이탈한 뒤 바람에 날려 북쪽으로 이동하다 추락하면서미군의 무인 정찰용 비행선이 기지를 이탈, 추락하면서 송전선을 건드려 펜실베이니아 주 1만 여 가구에 대규모 정전 사태가 발생한 가운데 사진은 펜실베니아주 저지타운에서 둥둥 떠 있는 무인 정찰선의 모습. AP 연합뉴스
미군의 무인 정찰선이 28일(현지시간) 미 메릴랜드 주의 기지에서 이탈한 뒤 바람에 날려 북쪽으로 이동하다 추락하면서미군의 무인 정찰용 비행선이 기지를 이탈, 추락하면서 송전선을 건드려 펜실베이니아 주 1만 여 가구에 대규모 정전 사태가 발생한 가운데 사진은 펜실베니아주 저지타운에서 둥둥 떠 있는 무인 정찰선의 모습. AP 연합뉴스
체코 프라하에서 28일(현지시간) 반 이슬람 집회가 열린 가운데 시위자들이 '메르켈+이슬람=3차세계대전'이라고 적힌 플래카드를 들고 서 있다. 이날 시위에는 수백명의 시민이 난민 및 EU의 분산 수용하는 방안에 반대하며 항의 시위를 했다. 한편,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최악의 난민 위기를 맞고 있는 유럽에 올해에만 시리아와 이라크, 아프가니스탄 등에서 난민 67만여 명이 내전을 피해 몰려들었다. EPA 연합뉴스
체코 프라하에서 28일(현지시간) 반 이슬람 집회가 열린 가운데 시위자들이 '메르켈+이슬람=3차세계대전'이라고 적힌 플래카드를 들고 서 있다. 이날 시위에는 수백명의 시민이 난민 및 EU의 분산 수용하는 방안에 반대하며 항의 시위를 했다. 한편, 제2차 세계대전 이후 최악의 난민 위기를 맞고 있는 유럽에 올해에만 시리아와 이라크, 아프가니스탄 등에서 난민 67만여 명이 내전을 피해 몰려들었다. EPA 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28일(현지시간) 아기를 안은 여성들이 임신중절 금지 강화법안을 반대하는 시위를 하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AP 연합뉴스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28일(현지시간) 아기를 안은 여성들이 임신중절 금지 강화법안을 반대하는 시위를 하고 있다. 리우데자네이루=AP 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미 텍사스주 댈러스 메인 스트리트 가든에서 AT&T가 2014/2015시즌 미국프로골프(PGA)에서 상금 랭킹 1위, 평균타수 1위 등을 기록하며 올해의 선수로 선정된 스피스를 축하하기 위해 타이틀리스트 골프공 2만4152개가 투입해 대형 조던 스피스의 얼굴을 만들어 눈길을 끌고 있다. AP 연합뉴스
28일(현지시간) 미 텍사스주 댈러스 메인 스트리트 가든에서 AT&T가 2014/2015시즌 미국프로골프(PGA)에서 상금 랭킹 1위, 평균타수 1위 등을 기록하며 올해의 선수로 선정된 스피스를 축하하기 위해 타이틀리스트 골프공 2만4152개가 투입해 대형 조던 스피스의 얼굴을 만들어 눈길을 끌고 있다. AP 연합뉴스
독일 힐데스하임에서 28일(현지시간) 국제조명예술축제 '리히퉁'의 일환으로 제작된 독일 예술가 '쿠트르'의 작품이 건물 외벽을 수놓고 있다. EPA 연합뉴스
독일 힐데스하임에서 28일(현지시간) 국제조명예술축제 '리히퉁'의 일환으로 제작된 독일 예술가 '쿠트르'의 작품이 건물 외벽을 수놓고 있다. EPA 연합뉴스

정리=박주영 bluesky@hankookilbo.com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