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신지, 김종민에 반창고 붙이는 문근영 질투?
알림

신지, 김종민에 반창고 붙이는 문근영 질투?

입력
2015.06.13 18:17
0 0

김종민을 둘러싸고 신지와 문근영의 묘한 삼각관계가 포착됐다.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1박2일'(1박2일)은 14일 방송에서 김종민-신지-문근영의 삼각관계가 공개된다. 김종민은 이날 방송에서 문근영의 자상한 손길에 어쩔 줄 몰라 하며 함박 웃음을 짓고, 김종민의 '여사친'으로 온 신지가 김종민을 향해 '회심의 일격'을 던지고 있어 이들의 묘한 삼각관계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김종민과 신지는 틈만 나면 서로 투닥거렸는데, 신지는 게스트들을 보느라 자신을 가린 김종민을 밀치며 "카메라 가리지마"라고 말해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결국 신지는 김종민의 깐족거림을 참지 못하고 이어진 복불복 게임에서 모든 분노를 쏟아내 진정한 '여사친'의 모습을 보여줬다고 전해져 두 사람이 아웅다웅하는 모습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무엇보다 김종민은 김주혁의 '여사친'으로 온 문근영의 등장에 잔뜩 기대감을 나타냈는데, 스틸 속 그는 문근영의 다정한 손길에 어쩔 줄 몰라 하며 얼굴 가득 미소를 머금고 있어 무슨 상황인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김종민은 문근영이 촬영 중 벌어진 돌발상황에 손수 자신이 가져 온 반창고를 꺼내 이마에 붙여주자 세상을 다 가진 듯 행복한 표정을 지었다. 이 모습을 본 신지는 어이없는 웃음을 터트렸다.

이날 '1박2일'은 38선을 기준으로 점점 더 북쪽으로 자연의 미를 찾아가는 '더더더 여행' 마지막 이야기와 '여사친'과 떠나는 두근두근 우정여행 첫 번째가 이야기가 펼쳐진다.

이현아 기자 lalala@sporbiz.co.kr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