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새책] 문학ㆍ예술
알림

[새책] 문학ㆍ예술

입력
2015.01.23 17:30
0 0

▦럭키 짐 킹슬리 에이미스 지음. 김선형 옮김. ‘가장 웃긴 영미 문학’으로 회자되는 작가의 대표작. 역사학과 계약직 강사 짐 딕슨이 재계약을 위해 동분서주하며 겪는 웃기고도 슬픈 이야기. 열린책들ㆍ384쪽ㆍ1만2,800원

▦섬 택리지 강제윤 지음. 강제윤 시인의 남도 섬 여행기. 섬을 유랑하며 섬 문화를 기록해온 시인이 남도의 보물섬 스물 한 곳을 다니며 섬 문화와 해양 유산, 역사와 지리를 공들여 기록했다. 호미ㆍ332쪽ㆍ1만7,000원

▦끝의 시작 서유미 지음. 시한부 환자인 어머니를 돌보는 영무와 임시직으로 일하며 취직도 연애도 삐걱대는 소정. 각자의 끝을 살아가고 있는 인물들의 상실과 공허를 섬세하게 그린 장편소설. 민음사ㆍ180쪽ㆍ1만3,000원

▦비스와스씨를 위한 집 1,2 비디아다르 수리지프라사드 나이폴 지음. 손나경 옮김. 2001년 노벨문학상을 수상한 작가의 네 번째 소설. 인도계 이민 2세대인 비스와스씨의 험난한 삶을 통해 작가 자신의 이야기를 그렸다. 문학과지성사ㆍ448쪽ㆍ각권 1만4,000원

▦작은 건축

구마 겐고 지음. 이정환 옮김. 초대형 화재나 재난 앞에 철골과 콘크리트의 크고 강한 건축은 무력하다. 유명 건축가 구마 겐고가 자연과 인간이 조화를 이루는 작은 건축을 제안한다. 안그라픽스ㆍ280쪽ㆍ1만6,000원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