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사극채널 CNTV는 오는 7일부터 매주 금요일 밤 10시에 영국 BBC가 제작한 액션 활극 삼총사(원제 The Musketeers)를 편성한다.

총 200억 원의 제작비가 투입된 삼총사는 현재 시즌2가 제작 중으로, 영국에서 시즌1 방송 당시 930만명이 시청하는 등 최근 2년 내 BBC가 자체 제작한 드라마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을 기록했다고 CNTV는 설명했다.

알렉상드르 뒤마의 동명소설을 원작으로 한 BBC의 삼총사는 달타냥과 아토스, 포르토스, 아라미스의 우정과 모험담을 그린다.

원작에 현대적인 분위기를 가미해 칼싸움 위주의 원작과 달리 머스킷이라 불리는 소총을 사용하는 명사수 삼총사의 활약상을 그렸다.

연합뉴스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api_db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연예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