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외국 항공사들 "한국 승객 모셔라"
알림

외국 항공사들 "한국 승객 모셔라"

입력
2011.01.09 12:19
0 0

새해 벽두부터 외국 항공사들의 한국 승객 쟁탈전이 달아오르고 있다. 9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14일 첫 취항하는 하와이안항공은 지난 3일부터 3월7일까지 6명을 선정해 하와이 무료 여행권을 제공한다. 인천-호놀룰루 간 국제선 왕복 항공권과 하와이의 이웃 섬을 여행할 수 있는 국내선 항공권, 호텔숙박권까지 함께 제공한다. 만 20세 이상이면 하와이안항공 한국어 홈페이지에서 응모할 수 있다.

캐세이패시픽항공은 17일 오전10시부터 20일 오전 10시까지 온라인 예매 고객을 대상으로 호주 시드니, 브리즈번, 멜버른 항공권을 최저 53만원에 판매한다. 해당기간 홈페이지에 노출되는 배너를 통해 구매할 수 있으며 이 항공권으로 출발 가능한 기간은 3월1~31일이다. 또 1월17~3월31일 호주 6개 도시로 출발하는 일반석 왕복 항공권도 최저 55만8,000원에 구매할 수 있다.

핀에어는 2월말까지 마일리지를 2배로 적립해주는 행사를 진행한다. 핀에어 멤버십 제도인 '핀에어 플러스'(Finnair Plus) 회원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핀에어 항공편 외에도 핀에어의 항공편명(AY)을 공동으로 사용하는 공동 운항 항공편을 이용하는 고객에게도 적용된다.

에미레이트 항공은 20일부터 2월20일까지의 두바이 쇼핑 페스티벌 기간 동안 두바이 내 24개 호텔에서 3일을 체류하면 하루를 무료로 묵을 수 있는 행사를 진행한다. 이 행사를 이용하면 두바이 내 24개 호텔 더블룸을 1인당 최저 55달러부터 이용할 수 있고, 두바이 공항 도우미 서비스, 호텔-공항 간 교통편 서비스 등도 함께 받을 수 있다.

싱가포르항공은 1월 한달 동안 자사 홈페이지에서 항공권을 2장 구매하는 고객 100명에게 항공기 모형 USB를 증정한다.

이 같은 추세는 지난해 하반기 일부 항공사들의 공격적 마케팅 이후 본격화하고 있다.

에미레이트항공은 지난해 12월 아테네와 몰타 등 지중해 6개 도시 왕복 항공편과 카타르와 요르단 등 8개 중동노선 왕복 항공권을 최저 99만~100만원에 제공하는 등 공격적 행보를 보였다.

동남아 최대 저가항공사인 에어아시아도 지난해 11월 한국에 취항하면서'6만원 항공권'을 내놓는 등 파격 마케팅을 단행했다. 이에 따라 다른 외국 항공사들도 적극적이든 소극적이든 맞불을 놓을 수 밖에 없게 됐다.

우리나라의 중요성이 커졌다는 점도 빼놓을 수 없다. 지난해 우리나라의 내국인 출국자는 연인원 1,280만여명으로 전년보다 30.6%나 급증했다. 외국항공사 입장에서는 파이가 커지고 있는 시장인 셈이다.

박진석기자 jseok@hk.co.kr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