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책과 세상/ 새 책 - 1780 열하 外
알림

책과 세상/ 새 책 - 1780 열하 外

입력
2008.08.11 00:15
0 0

■ 문학

▦1780 열하 임종욱 지음. 데뷔작 <소장묘 파일> (2006)로 토종 팩션의 차세대 주자로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가의 세 번째 장편. 1780년 청나라 건륭제의 고희연에 파견된 조선 사절단을 함정에 빠뜨린 의문의 살인사건과, 2008년 <열하일기> 연구자의 변사 사건을 시작으로 200년 시차를 넘나드는 방대한 스케일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전2권. 생각의나무ㆍ464, 484쪽ㆍ각권 1만1,000원.

▦유리 속의 소녀 제프리 포드 지음. 미국에 이민 왔다가 고아가 된 멕시코 소년 ‘디에고’는 자신을 거둬준 사기꾼과 함께 영매(靈媒) 행세로 사기 행각을 벌인다. 어느날 백만장자의 실종된 딸의 유령을 본 이들은 그녀의 행방을 찾아 나선다. 네뷸러상, 에드거 앨런 포 상 등 유수 장르 문학상을 휩쓴 미국 작가의 환상성 짙은 미스터리 소설. 이수현 옮김. 열린책들ㆍ384쪽ㆍ1만800원.

▦끝 그리고 시작 김명조 지음. 법조 공무원 출신으로 법정소설을 꾸준히 발표해온 작가의 스릴러. 정세 변화로 희생될 위기에 처한 대북 특수조직 책임자의 목숨을 건 탈북기와, 살인범의 완벽한 알리바이를 깨려는 검사의 수사기를 씨줄날줄로 엮어 흥미진진한 이야기를 만들어냈다. 문학수첩ㆍ408쪽ㆍ1만1,000원.

▦빈털터리들 카타리나 하커 지음. 사랑 없이 냉랭한 결혼생활을 이어가는 ‘야콥’과 ‘이자벨’은 가정폭력이 빈발하는 이웃집 사정에 무심한 채 각자 외도를 한다. 물질적으론 풍요하지만 동정심과 연민의 정을 잃은 채 정신적 궁핍에 빠진 현대인의 초상을 냉정한 필치로 그린 2006년 독일도서상 수상작. 장희창 옮김. 창비ㆍ448쪽ㆍ1만2,000원.

▦마틴과 존 데일 펙 지음. 단편소설집처럼 보이지만 수록작 17편 모두 ‘존’이 동성 연인 ‘마틴’을 에이즈로 잃은 뒤 꾸준히 쓴 이야기로 설정돼 있다. 단편 속 인물과 배경이 매번 다른데도 두 주인공 이름은 늘 ‘마틴’과 ‘존’이고 주변인물 이름도 항상 같다. 이 단편들이 하나의 결말로 수렴되면서 젊은 동성애 커플의 감정이 밀도 있게 드러난다. 서창렬 옮김. 민음사ㆍ276쪽ㆍ1만원.

▦한국 환상문학 단편선 김철곤 등 9명 지음. 환상문학 웹진 ‘거울’과 판타지 창작 집단 ‘커그’에서 활동 중인 작가들 위주로 단편 9편이 수록됐다. 자본주의 사회에서 맥을 못추는 뱀파이어, 유사 인간과 사랑에 빠진 연구원 등 국내 환상문학의 폭과 수준을 가늠해볼 수 있는 작품집. 시작ㆍ360쪽ㆍ1만1,000원.

▦낯선 눈동자 딘 쿤츠 지음. 전 세계에서 3억2,000만 부의 판매고를 올리고 있는 베스트셀러 작가의 스릴러. 국가 비밀 연구기관에서 스파이용으로 개발된 고지능의 개 ‘리트리버’와 ‘아웃사이더’가 동시 탈출한다. 리트리버에게 열등감을 느끼는 아웃사이더는 맹렬한 질투와 분노를 인간들에게 표출한다. 김정미 옮김. 전2권. 제우미디어ㆍ424, 408쪽ㆍ각권 1만1,000원.

■ 어린이ㆍ청소년

▦너 내가 그럴줄 알았어 김용택 시ㆍ이혜란 그림. 아이들의 눈높이로 발견한 생명이야기, 산골아이들의 일상과 외로움, 다양한 풀꽃들의 모습 등 산골학교 아이들과 40년을 보내온 시인이 마지막 인사대신 남기는 동시집. 창비ㆍ96쪽ㆍ8,500원.

▦레모네이드 전쟁 재클린 데이비스 지음ㆍ노도환 그림. 대인관계에 능한 에반과 수학성적이 뛰어난 제시는 의좋은 오누이. 두 남매간의 레모네이드 판매쟁탈전을 소재로 경쟁에 관한 성찰을 하도록 한다. 윤미성 옮김. 개암나무ㆍ216쪽ㆍ9,500원.

▦생명 40억년의 비밀이야기 김경민 글ㆍ김영곤 그림. 지구의 아라박사와 우주해결사 물렁이가 시간여행을 해 세균의 탄생부터 공룡의 멸종을 본다는 상상을 발휘해 생명의 소중함을 일깨운다. 지호어린이ㆍ116쪽ㆍ9,500원.

▦대기만성 손만성 정해왕 글ㆍ김호민 그림. 평범한 소년 만성이가 같은 반 다래를 짝사랑하면서, 누군가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서는 마법이 아니라 자신이 달라져야함을 깨닫는다. 깜짝놀랄 반전이 돋보인다. 오름책방ㆍ120쪽ㆍ8,500원.

▦마법의 조막손 선천성 사지장애아 부모회 지음ㆍ다바타 세이이치 그림. 조막손을 타고 난 여자아이 삿짱은 친구들에게 왕따를 당하지만 친구들과 다른 자신의 조막손을 인정하면서 장애를 극복한다. 고향옥 옮김. 우리교육ㆍ40쪽ㆍ9,500원.

▦과잉행동 거북이 셜리 데보라 M 모스 지음. 40만명이 넘는 것으로 알려진 ADHD(주의력결핍ㆍ과잉행동장애) 아동들을 위한 치료가이드북. 주인공인 멋쟁이 거북 셜리에게 감정이입해 치료과정을 임하는데 도움을 준다. 한울림어린이ㆍ24쪽ㆍ9,500원.

아침 지하철 훈남~알고보니[2585+무선인터넷키]

[ⓒ 인터넷한국일보(www.hankooki.com), ゴ?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