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캐칭 트리블더블급 활약… 우리銀 12연승
알림

캐칭 트리블더블급 활약… 우리銀 12연승

입력
2006.02.11 09:04
0 0

춘천 우리은행이 연승 행진을 계속했다.

우리은행은 10일 춘천 호반체육관에서 벌어진 금호아시아나배 2006 여자프로농구 겨울리그 홈경기에서 천안 국민은행을 85-73으로 누르고 12연승을 기록했다. 선두 자리를 굳건히 지킨 우리은행은 남은 정규리그 3게임을 모두 이기면 2003년 여름리그 삼성생명이 세운 여자프로농구 최다 연승 기록인 15연승과 타이를 이루게 된다. 우리은행의 ‘초특급 용병’ 타미카 캐칭은 20점 13리바운드 9스틸을 기록, 스틸 한 개가 부족해 트리플더블을 놓쳤다.

4강 플레이오프 진출 티켓을 놓고 힘겨운 싸움을 벌이고 있는 국민은행은 7승10패로 금호생명과 공동 4위가 됐다.

김지원 기자 eddie@hk.co.kr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