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이탈리아 3대노조 총파업 국가마비 위기
알림

이탈리아 3대노조 총파업 국가마비 위기

입력
2002.04.17 00:00
0 0

실비오 베를루스코니 정부의 노동개혁 조치에 항의, 16일 20여년만에 처음으로 100만명 이상 노조원이 총파업에 돌입했다. 공장 은행 학교 우체국 등이 문을 닫았으며 교통도 사실상 중단됐다. 8시간동안 계속될 이번 총파업에는 CGIL CISL UIL 등 이탈리아 3대 노조가 참여했으며 로마 피렌체 볼로냐 토리노 밀라노 등 이탈리아 전역에서 대규모 시위가 벌어졌다.관광도시인 피렌체에서는 이날 시위에 30만명 이상이 참가했으며, 로마에서 20만명, 볼로냐 20여만명, 피아트 자동차 공장이 있는 토리노 15만명, 경제중심지 밀라노 20여만명 등이 시위에 동참했다.

이번 총파업은 노동시장의 유연성을 강화하려는 베를루스코니 정부의 계획으로 촉발됐으며, 지난달 정부와 노조의 협상이 결렬된 바 있다. 그러나 총파업에 직면한 베를루스코니 총리는 ‘철의 여인’ 마거릿 대처 전 영국총리를 언급하면서 물러서지 않을 것임을 시사했다.

로마·피렌체·밀라노 APAFP=연합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