읽는 재미의 발견

새로워진 한국일보로그인/회원가입

  • 관심과 취향에 맞게 내맘대로 메인 뉴스 설정
  • 구독한 콘텐츠는 마이페이지에서 한번에 모아보기
  • 속보, 단독은 물론 관심기사와 활동내역까지 알림
자세히보기 닫기
김종필 총리 신년휘호
알림

김종필 총리 신년휘호

입력
2000.01.01 00:00
0 0

「양양천양(洋洋天壤) 유유고금(悠悠古今)」매년 신년휘호를 빠뜨리지 않았던 김종필(金鍾泌)총리가 올해도 새 천년을 맞는 심경을 이 여덟자에 옮겨놓았다. 김총리의 풀이로는 「우주는 한없이 드넓고 역사는 아득히 멀다」는의미. 김총리는 『우주와 역사를 생각하면서 호연(浩然)의 기백으로 생을 영위해 가자는 뜻』이라고 부연한 뒤 『구시대의 불평과 불만을 걷어내고 미래를 향해 넓은 마음으로 큰 뜻을 펴나가자는 바람을 표현했다』고 말했다. 총리실의 한 간부는 『작은 이익에 연연하는 일부 정치인에게 들려주고 싶어한 것 같다』라고 말했다.

김총리는 1년전에는 「일상사무사(日常思無邪)」(생각함에 그릇됨이 없다)라는 휘호로써 내각제실현 의지를 표시했으나 뜻을 이루지는 못했다.

이동국기자

east@hk.co.kr

기사 URL이 복사되었습니다.

세상을 보는 균형, 한국일보Copyright ⓒ Hankookilbo 신문 구독신청

LIVE ISSUE

댓글0

0 / 250
중복 선택 불가 안내

이미 공감 표현을 선택하신
기사입니다. 변경을 원하시면 취소
후 다시 선택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