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창훈 기자

등록 : 2018.01.08 04:40
수정 : 2018.01.08 09:51

조회 수 2000만건 영화 ‘두 개의 빛’ 어떤 내용이길래…

등록 : 2018.01.08 04:40
수정 : 2018.01.08 09:51

삼성 VR솔루션 ‘릴루미노’ 소재

허진호 감독, 한지민ㆍ박형식 주연

30분 분량의 무료 단편영화

“짧은 시간에 큰 감동” 호평 쏟아져

'두 개의 빛'에서 겨울바다를 찾은 인수와 수영이 서로의 모습은 보이지 않지만 타이머를 맞춰 놓은 카메라 앞에서 손을 흔들고 있다. 유튜브 캡처

국내 영화계에서 관객 1,000만명은 흥행 대성공의 기준이다. 지난달 20일 개봉해 올해 첫 1,000만 영화가 된 ‘신과 함께-죄와 벌’이 역대 20번째일 정도로 오르기 힘든 고지다.

온라인 무료상영이라 극장 개봉 영화와는 차이가 있지만, 최근 국내에서 만든 영화 한 편이 전 세계 2,000만명의 시선을 붙잡아 화제다.

삼성전자가 사내벤처 C랩의 저시력 시각장애인용 솔루션 ‘릴루미노’(빛을 되돌려 준다는 의미)를 주제로 제작한 단편영화 ‘두 개의 빛:릴루미노’다.

7일 오전 유튜브에서 ‘두 개의 빛’은 조회 수 1,000만 건을 돌파했다. 유튜브를 비롯해 삼성전자가 자체 집계한 네이버와 카카오, 페이스북 등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의 조회 수는 총 2,000만 건을 넘어섰다. 예고편과 메이킹 필름, 출연자 인터뷰에 시각장애인용 음성설명 버전 등 영화 관련 영상을 합친 전체 조회 수는 이날 오전 기준 3,300만 건 이상이다. 두 개의 빛은 지난달 21일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시네마에서 특별상영회 뒤 온라인에 배포됐다. 한국어로 녹음됐지만 전 세계인이 볼 수 있도록 영어 중국어 일본어 독일어 베트남어 스페인어 등 11개 언어 자막이 첨부됐다.

30분 분량인 두 개의 빛은 ‘8월의 크리스마스’와 ‘봄날은 간다’ 등으로 유명한 멜로의 거장 허진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았다. 배우 한지민은 시각장애를 가진 당찬 성격의 아로마 테라피스트 ‘수영’을, 아이돌 그룹 출신 박형식은 시력을 잃어 가는 피아노 조율사 ‘인수’ 역을 맡았다.

무작정 도와주려는 할머니에게 수영은 "저 그냥 놔두시는 게 도와주는 거예요"라고 말한다. 유튜브 캡처

시각장애인 사진동호회에서 만난 수영과 인수가 사랑하는 사이로 발전하는 단순한 줄거리 속에 시각장애인의 애환은 물론 사회의 선입견이 녹아있다. 자신을 불쌍히 여기며 도와주려는 할머니에게 “그냥 놔두는 게 도와주는 거에요”라고 한 수영의 대사가 대표적이다.

기어VR에 장착한 스마트폰 카메라가 포착하는 이미지를 시각장애인이 볼 수 있도록 재조정하는 릴루미노는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수단 정도에 그친다. 릴루미노를 부각하는 대신 시각장애인의 삶을 담담하게 담아낸 게 공감대 형성에 성공한 요인으로 꼽힌다.

동호회 작품전시회에서 수영이 인수가 건넨 VR기기를 통해 손으로 하트를 만든 인수를 바라보고 있다. 유튜브 캡처

국내외 영화 리뷰나 댓글 등에서도 “짧은 시간에 무한감동을 준 영화” “시각장애인에 대해 조사가 잘 됐고 연기도 좋다” “광고라 해도 칭찬합니다” 같은 호평이 쏟아지고 있다.

릴루미노는 지난해 8월 VR 전문업체 오큘러스가 운영하는 오큘러스 스토어를 통해 전 세계에 배포됐다. 스마트폰과 VR기기가 있으면 사용할 수 있지만 아직은 무겁고 불편하다는 한계가 있다. 9일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개막하는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18’에서는 한층 발전한 선글라스 형태 ‘릴루미노 글래스’ 시제품이 세계 최초로 공개된다.

김창훈 기자 chkim@hankookilb.com

VR기기용 릴루미노보다 발전한 형태의 '릴루미노 글래스'. 삼성전자 제공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페더러 나와라’… 정현 한국 최초 테니스 메이저 4강 진출
北선발대 내일 南으로…2박3일간 응원단 숙소·경기장 등 점검
“영어실력부터 손목 자국까지” SNS 강타한 정현 신드롬
‘4강 신화’ 정현, 준결승서 테니스 황제 만날까
“내려달라” 제주서 이륙 직전 항공기서 승객 10명 내려
MB 조카 이동형 ‘다스 MB 것이냐’ 묻자 “아닙니다”
문 대통령 '국공립유치원 로또당첨 같아…임기내 40% 달성 가능'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