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29 14:34
수정 : 2018.01.29 15:30

[알립니다] 한국일보 DB사진 100만장이 활짝 열립니다

등록 : 2018.01.29 14:34
수정 : 2018.01.29 15:30

1954년 6월 9일 창간 이래 한국일보가 보유, DB로 구축중인 100여만 건의 사진이 독자 여러분께 활짝 문을 엽니다.

정치ㆍ외교ㆍ경제ㆍ산업ㆍ정보통신ㆍ과학ㆍ사건 사고 등 26개 분야로 나뉘어 지면 제작에 쓰여 온 사진에는 한국인이 겪은 일상이 최상의 화질로 보존돼 있습니다. 한국일보가 보유중인 사진들은 시대의 흐름에 맞춰 분류ㆍ정리한다는 원칙으로 사용자의 편의를 고려했습니다.

통합 DB의 갤러리 목록은, 현대의 굵직한 세태를 한국일보의 시선에 따라 일목요연하게 접근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1960년대 설 풍경 등 기록적 가치의 이미지부터 그래피티, 타투 등 첨단 세태까지 약 500여 테마 별로 축적한 사진들은 우리의 사회사입니다.

한국일보가 선보였던 묵직한 기획 연재물에서는 본보의 독특한 시각을 음미하실 수 있습니다. 사건, 사고 사진들은 이 시대 한국인들의 가슴을 먹먹하게 했던 시간을 반추하게 할 것입니다. 대한민국 역사의 생생한 순간들이 한국일보 DB에 온존돼 있습니다.

이제 모두 여러분의 것입니다.

◆저작물 구매/사용문의 : 한국일보 DB콘텐츠부 (02) 724-2441

http://company.hankookilbo.com/Copyright/Service_info.aspx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미 성김-북 최선희 판문점서 비핵화 실무협상
김정은 “잘 못해드려 미안해… 가을 초 평양에서 맞이하겠다”
홍준표 “김정은이 곤경 처한 문 대통령 구해줘... 진전 전혀 없어”
미국 ‘환영’ 중국 ‘초조’ 일본 ‘다급’ 엇갈린 3국
“주행 중 내비게이션 조작”… 차량 5대 잇따라 ‘쾅’
잔혹 살해된 여대생… “내가 범인” 옆집 청년의 이상한 자백
[특파원 24시] 日, 시속 360㎞로 달리는 차세대 신칸센 만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