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8 07:03

‘골프 세계랭킹 1위’ 더스틴 존슨, 1년 금자탑 눈앞

등록 : 2018.02.08 07:03

더스틴 존슨/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더스틴 존슨(미국)이 골프 세계랭킹 1위를 1년 이상 지킨 5번째 선수에 이름을 올릴 가능성이 커졌다.

존슨은 작년 2월 세계랭킹 1위에 올랐다.작년 제네시스 오픈 우승이 그를 세계랭킹 1위로 끌어 올렸다. 21일 자 세계랭킹에서 1위를 지키면 1년을 채운다.

골프 공식 세계랭킹이 도입된 1986년 이후 1위 자리에 올랐던 선수가 자리를 1년 이상 지킨 경우는 현재까지 4명뿐이다. 그레그 노먼(호주), 닉 팔도(잉글랜드), 타이거 우즈(미국), 그리고 로리 매킬로이(북아일랜드)가 1년이 넘도록 세계랭킹 1위를 유지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金메달 1호ㆍ韓메달 1호’ 평창 각종 '1호' 타이틀은 누가?

김국진, 강수지 울린 한 마디 '20년 만에 말해서 미안해'

고현정, ‘미쓰GO’도 감독 교체…“고현정 탓 아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