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전혜원 기자

등록 : 2017.09.14 16:45

해운대그랜드호텔, 5성 호텔 지정

등록 : 2017.09.14 16:45

14일 오후 부산 해운대그랜드호텔에서 5성 호텔 지정을 기념하는 현판식이 열려 직원들이 박수를 치고 있다.

호텔 측은 지난달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의 평가를 거쳐 5성 호텔 등급을 받았다. 1996년 문을 연 해운대그랜드호텔은 객실 320개, 수영장, 멤버피트니스센터 등을 갖추고 있으며, 국내외 다양한 MICE 행사를 유치해 2015년 ‘대한민국 최우수 컨벤션 호텔상’ 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전혜원 기자 iamjhw@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럴 거면 뭐하러” 靑 맘대로 軍 장성인사 논란
진보대법원장 시대 열린다…김명수 인준안 국회 통과
주한 대사 미정, 북한과 맞서는 ‘트럼프 정부의 최대 오점’
독일 슈뢰더 전 총리 ‘새 반려자’… 25세 연하 한국인
이상호 “故김광석 딸 사망 재수사 촉구… 부인 출국금지해야”
2000원권 기념지폐 매진… “추가 발행계획 없어”
‘킹스맨2’ 콜린 퍼스 “또 봅시다, 한국에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