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목상균
본부장

등록 : 2018.03.14 11:18

“부산프랜차이즈기업 해외진출 도와요”

등록 : 2018.03.14 11:18

市, 해외진출지원 참가기업 모집

브랜드 네이밍ㆍ디자인 개발 등

부산시는 지역 소상공인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와 서비스산업 수출 기반 마련을 위해 ‘2018년 부산프랜차이즈기업 해외진출 지원사업’(수행기관:(재)부산디자인센터)을 추진한다고 14일 밝혔다.

지역 소상공인의 창업 기반이 되는 국내 프랜차이즈산업은 외형적으로는 크게 성장하고 있으나, 국내시장 포화에 따라 매출은 갈수록 감소하는 추세로 지역 프랜차이즈 기업들은 생존을 위해 해외진출의 돌파구가 절실하다.특히 소상공인이 대부분인 지역 프랜차이즈기업은 정보, 문화 등 현지정보 부족으로 해외시장 진출이 매우 부진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부산시는 지적재산권 관련 피해 등 지역 프랜차이즈 기업의 해외진출 시 애로사항을 적극 해결하는 한편 구체적이고 실질적인 지원을 위해 지난해 전국 최초로 부산프랜차이즈기업 브랜드 권리화 등을 지원, 참가기업 3개사(하루갈비, 개집컴퍼니, 불막열삼) 모두 현지 상표출원을 완료하고 현재 현지 진출을 위한 준비를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시는 올해도 부산지역 프랜차이즈기업 3개사를 대상으로 ▦브랜드 네이밍 ▦브랜드 권리화 ▦브랜드 디자인 개발 ▦진출국가 현지 투자자 등 해외파트너 발굴을 위한 ‘박람회 및 상담회 참가’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

송양호 부산시 산업통상국장은 “국내 프랜차이즈시장 포화에 따라 프랜차이즈기업의 해외진출이 중요한 해법”이라면서 “앞으로 지역 프랜차이즈기업이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 할 수 있게 다양한 시책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부산시는 ‘해외마케팅 통합시스템( http://trade.busan.go.kr )’과 ‘부산디자인센터 홈페이지( www.dcb.or.kr )를 통해 23일까지 참가기업을 모집 중이며, 기타 자세한 문의는 부산디자인센터로 하면 된다. 목상균 기자 sgmo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