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2.08 10:33

SK 재활선수 4명 괌에서 재활캠프

등록 : 2017.12.08 10:33

SK 김동엽/사진=OSEN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수술 후 재활 중인 SK 선수 4명이 빠른 회복을 위해 괌으로 건너간다.

SK는 8일부터 28일까지 괌 파세오 구장에서 재활 캠프를 연다.

투수 김택형·전유수, 타자 김동엽·한동민은 이승호 재활 코치, 고윤형 컨디셔닝 코치와 내년 시즌 복귀를 목표로 재활에 힘 쓸 전망이다.

좌완 김택형은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을, 우완 전유수는 팔꿈치 뼛조각 제거 수술을 했다.

김동엽은 왼쪽 팔꿈치에 웃자란 뼈 제거 수술을 했고, 한동민은 도루 중 다친 왼 발목 수술을 받았다.

김동엽은 "따뜻한 기후와 좋은 환경에서 재활할 수 있게 지원해 준 구단에 고맙다"면서 "몸을 잘 만들어 내년 시즌 좋은 성적으로 팀에 보답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김광현은 캠프에 참여하지 않는다. 그는 올해 팔꿈치 수술 후 재활을 성공적으로 마치고 지난달 마무리캠프에서 건재함을 과시했다. 김광현은 내년 1월부터 다시 공을 던질 예정이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인터뷰] 이재균 “기대주라 불러주니 기분이 좋아요!”

‘발롱도르 수집가’ 호날두, 5번째 수상...메시와 동률

김현수의 LG행? 몸값 “150억도 가능” 전망








대한민국종합 9위 3 2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0.01초 차이로… 차민규, 빙속 500m '깜짝 은메달'
'차트 집어던지고... 간호사 인생에 빨간줄 협박까지'
갈라진 여자 팀추월…뒤처진 노선영 ‘묵묵부답’
으르는 미국, 버티는 북한, 말리고 달래는 한국… 접점은 ‘도발 중단’
“더러운 욕망 억제 못했다”… 연극계 우상의 성추문 몰락
최태원ㆍ노소영 이혼 합의 결렬… 소송 불가피
윤식당2 촬영 가게, 300년 된 문화유산이래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