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3.05 07:58

‘축구의 신’ 메시, 통산 600호골 금자탑

등록 : 2018.03.05 07:58

리오넬 메시/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정희] '축구의 신' 리오넬 메시(바르셀로나)가 개인 통산 600호골의 금자탑을 쌓아올렸다.

메시는 5일(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누에서 열린 2017-2018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27라운드 홈 경기에서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를 상대로 전반 26분 프리킥으로 결승골을 터트려 바르셀로나의 1-0 승리를 이끌었다.

이로써 바르셀로나는 승점 69를 기록, 2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승점 61)와 승점 차를 8로 벌리고 이번 시즌 무패기록도 27경기(21승6무)로 늘렸다.지난 시즌까지 합치면 무려 정규리그 34경기 무패다.

이날 경기는 메시의 축구인생에서 중요한 이정표가 됐다. 프로 무대와 아르헨티나 대표팀을 합쳐 개인 통산 600호골을 작성한 경기여서다.

메시는 이날 0-0으로 팽팽하던 전반 25분 페널티아크 오른쪽 부근에서 프리킥을 유도했다.

김정희 기자 chu4@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창간 3주년 특집] 한류 4.0 시대, 빅데이터에 물었다

[창간 인터뷰②] 최문순 도지사가 ‘동네 아저씨’를 꿈꾸는 까닭

[르포] 최저임금 인상의 또 다른 자화상, 이젠 알바가 갑이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