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이주희
기자(Entertainment)

등록 : 2018.01.14 21:36
수정 : 2018.01.14 21:38

‘미운우리새끼’ 박수홍, 주병진 '꿈' 얘기에 "슬픈 사연이구나"

등록 : 2018.01.14 21:36
수정 : 2018.01.14 21:38

‘미운우리새끼’가 방송됐다. SBS 캡처

‘미운우리새끼’ 주병진이 미래의 아내를 위해 인테리어를 남겨놨다고 밝혔다.

14일 저녁 9시 5분 방송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박수홍이 주병진 집을 구경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주병진은 화장대가 2개 있는 것에 대해 “결혼하면 쓰기 위해 화장대를 2개 놨다”라고 설명했고, 박수홍은 “슬픈 사연이구나”라고 맞장구쳤다.

이에 주병진은 “그게 왜 슬프냐. 희망 있는 사연이지. 혹시라도 생길지 모르는 인연을 위해 인테리어 할 몫도 남겨 놨다. 그런데 이젠 언제까지 빼놔야 할지 모르겠어”라며 씁쓸하게 말했다.

이주희 기자 leejh@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박지성 모친상 "母, 런던서 교통사고 당해 숨져"

유시민 작가 "안내상, 1987 당시 지하에서 활동"

조세호, '뉴스투데이' 기상캐스터 깜짝 등장

김동률이 전한 음악에 대한 진심, 그리고 故종현의 이야기

리키 마틴, 13세 연하 동성 연인과 결혼 "이제 내 남편"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이명희 항공안전 무시한 참견 “왜 남이 화장실 가는 모습 보게 하냐”
“우리가 한국에 밀렸나” 美대사 후보 교체로 황당한 호주
PD수첩 ‘총무원장 3대 의혹’ 방송 예고… 조계종 “음해 땐 MBC 사장 퇴진운동”
“영수증에 찍힌 ‘갑질’ 조현아”… 소비자 불매운동 조짐
조총련계 학자 “북한, 완성된 핵무기 보유 뜻 암시”
하루 만에 7,600억원… 미 국채 금리에 놀라 주식 파는 외국인
이헌수 “1억 돈가방, 최경환 집무실에 두고 왔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