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정우 기자

등록 : 2018.02.14 01:33

미 국가정보국장 “북핵 대응, 결정의 시간 가까워져”

등록 : 2018.02.14 01:33

댄 코츠 미국 국가정보국장. AP 뉴시스 자료사진

댄 코츠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이 13일(현지시간) 북한 핵 프로그램 위협과 관련해 “(미국이) 어떻게 대응할지에 대한 결정의 시간(decision time)이 그 어느 때보다도 가까워졌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코츠 국장은 이날 상원 정보위원회에 출석해 이 같이 말한 뒤 “우리의 목표는 평화적 해결”이라면서 “우리는 다양한 방식으로 북한을 상대로 최대의 압력을 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 올해 북한이 추가적인 미사일 실험을 할 것으로 예상한다고도 말했다.

김정우 기자 wookim@hankookilbo.com








대한민국종합 9위 3 2 2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농어촌 '마을 노비' 전락한 코리안 드림
이 총리 “GM공장 폐쇄ㆍ철강 규제… 한국 좀 어려운 상황”
38노스 '북 영변 실험용 경수로 진전…가동 임박한 듯'
[팩트파인더] '미국, 중국 철강 규제하며 한국 우회 수출국으로 낙인'
배우 김지현, 이윤택 성폭행 폭로 '낙태한 후에도 계속 성폭행'
[단독] 檢 “다스 경영진이 수백억대 비자금 조성”
김보름-박지우 인터뷰 논란... '자격박탈' 청원 14만 돌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