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우 기자

등록 : 2018.02.14 01:33

미 국가정보국장 “북핵 대응, 결정의 시간 가까워져”

등록 : 2018.02.14 01:33

댄 코츠 미국 국가정보국장. AP 뉴시스 자료사진

댄 코츠 미국 국가정보국(DNI) 국장이 13일(현지시간) 북한 핵 프로그램 위협과 관련해 “(미국이) 어떻게 대응할지에 대한 결정의 시간(decision time)이 그 어느 때보다도 가까워졌다”고 밝혔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코츠 국장은 이날 상원 정보위원회에 출석해 이 같이 말한 뒤 “우리의 목표는 평화적 해결”이라면서 “우리는 다양한 방식으로 북한을 상대로 최대의 압력을 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그는 또, 올해 북한이 추가적인 미사일 실험을 할 것으로 예상한다고도 말했다.

김정우 기자 wookim@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멀쩡한 거 같은데? 군대 안 갔다와 눈치가 영~” 폭언 넘어 혐오의 말 예사
[단독] 특검, 킹크랩 시연회 관련 4자 대질 추진
인상률 정한 후 숫자 맞추기… ‘그때 그때 다른’ 최저임금 산출 근거
관공서에선 “아버님” 옷가게선 “언니”… 이런 호칭 우리말 예절 아니에요
양승태 사법부, 국회의원 성향 파악ㆍ개별 로비 정황
학원가는 지금 자사고 벼락치기 특수
노점상 내쫓는 노점상 가이드라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