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주희 기자

등록 : 2017.10.13 10:49

바르셀로나 메시, 맨시티 이적 진지하게 고려

등록 : 2017.10.13 10:49

리오넬 메시/사진=연합뉴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주희] 리오넬 메시(30·FC바르셀로나)의 이적 가능성이 제기됐다.

영국 매체 더선은 13일(한국시간) 메시가 시즌이 끝난 뒤 맨체스터 시티(잉글랜드)에서 새로운 출발을 하는 것을 고려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이 매체는 메시가 지난 A매치 기간 아르헨티나 대표팀 동료들에게 자신의 미래에 대해 이야기했다고 전했다.

이에 따르면 메시는 네이마르가 파리 생제르망(PSG)으로 떠나고, 에르네스토 발베르데 감독의 부임 후 바르셀로나의 장기 비전에 대해 확신을 하고 있지 않다는 것이다. 또한 카탈루냐 자치 정부에서 최근 실시한 분리 독립 투표 등 정치적인 부분도 메시가 이적을 고려하는 이유라고 설명했다.

맨시티도 적극적인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이 매체는 맨시티 구단 관계자들이 이미 여러 차례 메시 측과 만났다고 덧붙였다. 페란 소리아노 맨시티 CEO도 메시가 바르셀로나를 떠난다면 "문호를 열어 놓을 것"이라며 영입을 위한 적극적인 입장을 보였다.

김주희 기자 juhee@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쌀쌀한 날씨 잊게한 구름 갤러리...박성현, LPGA 공동 선두

[E-핫스팟] '고백부부' CG 필요없는 장나라의 20대 연기

[준PO] '성적은 연봉 순이 아니잖아요' 가을 달구는 NC의 깜짝 스타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