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1.22 15:05

[E-핫스팟] 김석현 "XtvN, 유재석 보다 고장환 등 뉴페이스가 주도"

등록 : 2018.01.22 15:05

[한국스포츠경제 최지윤] "유재석 아닌 고장환 같은 뉴페이스가 이끈다."

김석현 tvN 기획제작총괄이 XtvN의 미래를 내다봤다.

김 총괄은 22일 서울 영등포동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XtvN 개국 기념 간담회에서 "향후 준비하는 프로그램은 국민 MC(유재석)보다 새로운 인물들이 주도할 것"이라며 "나몰라패밀리 고장환 같은 친구들이 주축이 될 수도 있다. 기존의 tvN보다는 젊고 새로운 방식으로 프로그램을 이끌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젊은이들이 열광하는 '신서유기'와 '코미디 빅리그'는 XtvN에 어울린다"며 "4개의 신규 프로그램 '슈퍼TV' '오늘도 스웩' '키워드 보아' '사랑도 통역이 되나요?'를 통해 기존 방송에서 보지 못한 출연진들의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 이번에 준비한 프로그램이 성공하면 라인업이 늘어날 것"이라고 덧붙였다.

사진=CJ E&M 제공

최지윤 기자 plain@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트렌드] 고현정-이보영-김남주…언니들은 살아있다

테니스 호주오픈 정현 vs 조코비치 22일 격돌, 중계 일정은

[가상화폐] 미국 셧다운, 비트코인 시세에 영향?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