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표향 기자

등록 : 2017.06.19 11:41
수정 : 2017.06.19 13:21

송중기ㆍ송혜교, 열애설 재차 부인

"발리행, 각자 개인 일정 때문...만나지 않았다"

등록 : 2017.06.19 11:41
수정 : 2017.06.19 13:21

지난해 12월 31일 KBS 연기대상에 나란히 참석한 송중기(왼쪽)와 송혜교. 연합뉴스

배우 송중기(32)와 송혜교(35)가 또 다시 열애설에 휘말렸다. 비슷한 시기에 인도네시아 발리에서 각자 여행 중인 모습이 중국 네티즌에 의해 포착되면서다.

그러나 양측 모두 이를 부인했다.

송중기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는 “송중기는 영화 ‘군함도’ 홍보 활동을 앞두고 친구들과 여행을 간 것”이라고 19일 해명했다. 송혜교의 소속사 UAA도 “발리에 가긴 했지만 다른 업무 때문이었다”며 “송중기와 현지에서 만나지도 않았다”고 밝혔다.

지난해 KBS2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연기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송송커플’이라 불리며 큰 인기를 모았다. 드라마 종방 이후인 지난해 3월 미국 뉴욕에서 함께 식사를 하는 모습이 목격돼 열애설이 불거졌다. 당시에도 두 사람은 “개인적인 이유로 방문했다가 지인들과 함께 식사를 한 것뿐”이라며 열애설을 일축했다.

김표향 기자 suza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완전범죄는 없다] 장날이면 시장 찾던 그녀, 한달째 아무도 못 봤는데...
드루킹측, 전자담배 케이스에 500만원 전달했다
“북, 생존 보장되면 핵 포기 가능” “북 핵실험장 부순 건 프로그램 폐기 뜻”
김경수 vs 김태호, 드루킹 공방에 정치적 명운 걸다
“8000만원으로 20억 만들어… 주식은 공부한 만큼 수익”
제주로 해외로… 여전히 불안한 수학여행
박지성 ‘월드컵 입담 삼국지’ 출전하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