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서재훈
기자

등록 : 2017.07.17 18:46
수정 : 2017.07.17 21:01

[서재훈의 아웃프레임]외면당한 국회의장

등록 : 2017.07.17 18:46
수정 : 2017.07.17 21:01

17일 오전 국회 본청에서 열린 '제헌절 기념 국가원로 개헌 대토론회'에서 취재진이 열띤 취재경쟁을 벌이고 있다.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7일 오전 국회에서 ‘제헌절 기념 국가원로 개헌 대토론회’가 열렸다. 정세균 국회의장이 ‘전방위적 분권 개헌’ 발언하는 순간, 사진기자들은 정 의장이 아닌 여야 원내대표에 눈을 돌려 열띤 취재 경쟁을 벌였다.이유인즉슨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문재인 대통령이 제안한 여야 5당 대표 간 오찬회동에 불참하겠다는 뜻을 밝힌 뒤 각 당 원내대표들은 토론회장에서 의견 조율을 벌였고, 이 상황은 언론의 관심을 받기에 충분했기 때문이다. 와중에 스포트라이트를 빼앗긴 정 의장의 심정은 어땠을까? 멀티미디어부 기자

17일 오전 국회 본청에서 열린 '제헌절 기념 국가원로 개헌 대토론회'에서 취재진이 열띤 취재경쟁을 벌이고 있다.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박지성이 말한다 “여기서 포기하면 진짜 최악의 월드컵”
알바 식당 주인은 목 매 숨지고 여고생은 실종 미스터리
“100억 모은 비결요? 주식은 버는 것보다 잃지 않는게 중요”
영국 BBC도 인정한 ‘대 헤아’ 조현우
정진석 “한국당 완전히 침몰… 건져내 봐야 어려워”
알레르기 좀 있다고 이런 것도 못 먹어? 배부른 소리 한다! 참 유별나네!!
박정희시대 프레임에 갇힌 우파, ‘보수 3.0’ 새 비전이 필요하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