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한준규 기자

등록 : 2017.12.21 15:45
수정 : 2017.12.21 18:43

국산 K-9 자주포 노르웨이에 수출

등록 : 2017.12.21 15:45
수정 : 2017.12.21 18:43

한화, 2452억 규모 계약 체결

한화지상방산이 제작한 K-9 자주포. 한화지상방산 제공

국산 K-9 자주포가 노르웨이에 수출된다.

한화그룹 방산계열사인 한화지상방산은 20일(현지시간) 노르웨이 국방부에서 K-9 자주포 24문, K-10 탄약운반장갑차 6대를 2020년까지 수출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수출 규모는 2,452억원이며, 올해 세번째 수출 계약이다. 앞서 K-9 자주포는 핀란드에 48문, 인도에 100문 수출하기로 계약해 올해 총 계약 규모는 7억2,000만달러에 이른다.

K-9 자주포는 한화지상방산이 국방과학연구소와 함께 1998년 국내기술로 독자 개발한 사거리 40㎞급 자주포로, 2000년부터 국내 실전 배치됐다. 2001년 터키에 처음 수출한 이래 총 5개국과 14억5,000만달러(약 1조6,000억원) 규모의 수출 계약을 체결했고, 이는 국내에서 생산된 지상무기체계로는 가장 큰 수출 실적이다.

한준규 기자 manbok@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