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서재훈
기자

등록 : 2018.02.12 12:21
수정 : 2018.02.13 09:16

관심 시들? 빈자리 많은 최순실 선고 방청권 추첨장

등록 : 2018.02.12 12:21
수정 : 2018.02.13 09:16

12일 오전 서초동 서울회생법원에서 '비선실세' 최순실의 국정농단 사건 1심 선고 공판 방청권 추첨이 진행되고 있다. 선고는 다음날 오후 대법정에서 열릴 예정이다. 서재훈기자

12일 서초동 서울회생법원 1호 법정에서 박근혜 정부 '비선 실세' 최순실의 1심 선고 방청권 추첨이 진행됐다.

추첨 결과 경쟁률은 2.2대 1로 집계됐다. 이날 서울회생법원은 오는 13일로 예정된 최씨와 안종범 전 수석,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의 1심 선고 재판을 위한 방청권을 추첨했다. 대법정 150석 중 일반인에게 배정된 좌석은 30석으로, 이날 응모엔 66명이 참여해 2.2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 지난 2016년 12월 최씨의 첫 공판준비기일 당시 525명이 몰렸던 것에 비하면 현저히 줄어든 인원이다.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12일 오전 서초동 서울회생법원에서 '비선실세' 최순실 씨의 국정농단 사건 1심 선고 공판 방청권 추첨이 진행되고 있다. 선고는 다음날 오후 대법정에서 열릴 예정이다. 서재훈기자

12일 오전 서초동 서울회생법원에서 '비선실세' 최순실 씨의 국정농단 사건 1심 선고 공판 방청권 추첨이 진행되고 있다. 선고는 다음날 오후 대법정에서 열릴 예정이다. 서재훈기자

12일 오전 서초동 서울회생법원에서 '비선실세' 최순실 씨의 국정농단 사건 1심 선고 공판 방청권 추첨이 진행되고 있다. 선고는 다음날 오후 대법정에서 열릴 예정이다. 서재훈기자

12일 오전 서초동 서울회생법원에서 '비선실세' 최순실 씨의 국정농단 사건 1심 선고 공판 방청권 추첨이 진행되고 있다. 선고는 다음날 오후 대법정에서 열릴 예정이다. 서재훈기자 spri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경찰, 송인배 비서관ㆍ드루킹 연루 사실 알았나
경찰청장 '전두환-노태우 경비인력 내년까지 모두 철수'
반기문이 기억하는 故 구본무 회장 “대표 모범 기업인”
홍문종 염동열 체포동의안 본회의 부결… 방탄국회 논란
북미 정상회담의 지휘자는 中 시진핑?
KTX 진상 고객 혼낸 공무원… 알고 보니 김부겸 장관
홍준표 '여론조작으로 탄생한 문재인 정권, 남북관계도 환상 심어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