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홍인기 기자

등록 : 2018.01.14 10:59
수정 : 2018.01.14 11:01

일본 도쿄에서 대입 합격 기원하는 시민들

등록 : 2018.01.14 10:59
수정 : 2018.01.14 11:01

13일(현지시간) 일본 도쿄의 유시마 텐진 신전 안뜰에서 학생들이 소원을 적는 나무조각에 시험 합격을 기원하는 글을 적고 있다.

AP 연합뉴스

같은 날 학부모들이 도쿄의 유시마 텐진 신전에서 시험 합격을 기원하는 기도를 드리고 있다. AP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정현 “‘보고 있나’ 메시지, 김일순 감독과의 약속”
청와대 “평창 올림픽에 '평양 올림픽' 딱지 이해 못해”
북한, 인공기 소각은 “고의적 정치도발... ‘평창’ 관련 조치 고려”
[단독] 헌인마을 영화 같은 청부폭력
남측 선발대 12명 금강산 육로 통해 방북
조윤선, ‘블랙리스트’ 2심 징역 2년 법정구속
가상화폐 거래실명제 30일 시행… 실명제 도입 안한 거래소는 사실상 퇴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