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인턴 기자

등록 : 2018.06.23 04:40

[채널 선택] 언론이 나아갈 방향에 대해 말하다

06월 24일 (일)

등록 : 2018.06.23 04:40

KBS1 저널리즘 토크쇼J. KBS 제공

언론이 나아갈 방향에 대해 말하다

저널리즘 토크쇼J (KBS1 밤 10.30)

KBS 기자들의 취재와 전문가 패널의 토크를 통해 한국 저널리즘의 문제점을 파헤치고 고발한다.지난주 YTN의 ‘김경수 의원실 압수수색’ 오보 경위를 분석하며 첫발을 뗀다. 한때 권력과 자본을 감시하는 공영 미디어의 역할을 다하지 못한 기자들은 취재 현장에서 ‘기레기’라는 손가락질을 받았다. 공영방송의 소임을 다하는 길은 정확하고 객관적이고 공정한 저널리즘의 구현이다. 패널들은 심층 취재와 정밀 분석을 통해 다양한 정보와 자료, 근거를 제공하고 특별 게스트를 초청해 저널리즘 이슈를 놓고 뜨거운 논쟁을 벌인다.

SBS 미운우리새끼. SBS 제공

김희애 술 먹다가 응급실에 실려간 사연은?

미운 우리 새끼 (SBS 오후 9.5)

배우 김희애가 특별 MC로 출연한다. 김희애는 “존경하는 선생님들하고 회식을 하는데 술을 먹어야 진짜 배우라고 그렇게 말씀하셔서 (너무 많이 마셔) 응급실에 실려갔다”고 털어놨다. 김희애의 남다른 주사에 고정 출연자들 또한 자기 남편들의 주사를 언급했다. 박수홍 모친은 “남자들은 소리를 지른다”고 말했고, 김종국 모친 또한 “종국이 아버지도 그런다”고 폭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모친 4인방’의 특급 애정을 한 몸에 받은 김희애가 “아버님”이라 외치자 박수홍의 어머니는 “너무 좋다”며 수줍은 미소를 지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전두환 정권식 보도통제 계획에… 국회 무력화 실행방안까지 담겨
‘종전선언’ 성과 없자… 문 대통령에 분풀이한 북한
‘친노 좌장’ 이해찬, 장고 끝 당권 출사표… 민주당 전대 판도 출렁
문 대통령 “국정원 정치적 중립 확실하게 보장”… 첫 업무보고 받아
마린온, 지난달부터 심한 진동 감지… 군 “사고 조사위에 외국전문가 추가”
미 시사잡지 애틀랜틱 “트럼프 외교정책, 처음부터 사기였다”
여 “통상 문건과 다른 사실상 쿠데타”… 야 “국가전복 음모 어디에도 없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